충청권 메가시티 논의 본격화 '공동 합의'
충청권 메가시티 논의 본격화 '공동 합의'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0.11.20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개 시·도지사 광역생활경제권 합의문 체결
경제·교통 현안 공동 건의, 연구용역 추진

20일 충청권 메가시티 추진을 주제로 열린 제29회 충청권행정협의회에서 4명의 시도지사가 합의문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 이시종 충북지사, 양승조 충남지사.
20일 충청권 메가시티 추진을 주제로 열린 제29회 충청권행정협의회에서 4명의 시도지사가 합의문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 이시종 충북지사, 양승조 충남지사.

대전·세종·충남·충북 4개 시·도지사가 광역생활경제권 구축에 공동 합의하면서 충청권도 메가시티 논의에 물꼬를 텄다.

20일 오전 국립세종수목원에서 열린 제29회 충청권행정협의회에 따르면, 허태정 대전시장과 이춘희 세종시장, 양승조 충남지사, 이시종 충북지사는 이날 광역생활경제권 메가시티 추진 합의문에 공동 서명했다. 

충청권 메가시티 조성은 수도권 집중 완화와 지역 경쟁력 강화, 분권형 균형발전을 목표로 추진된다. 이미 행정 통합을 추진 중인 대구·경북, 광주·전남, 부산·경남, 경제 통합을 추진 중인 부산·울산·경남 사례 등을 비추어 볼 때, 지역 정책 패러다임 변화에 발맞춘 행보로 분석된다.

협의회는 이날 ▲충청권 메가시티 기본구상을 위한 공동 연구 추진 ▲행정수도·혁신도시 완성 ▲충청권 광역철도망 구축 ▲충청산업문화철도 ▲초광역 자율주행자동차특구 조성 ▲충청권 실리콘밸리 조성 등에 합의했다.

양승조 충청권행정협의회장은 “이번 협의회는 메가시티 조성으로 충청권 발전을 이끌고, 대한민국 균형발전에 어떻게 기여할 것인지 논의하는 소중한 자리”라며 “앞으로도 행정수도 완성과 혁신도시 완성, 공공기관 이전 등에 함께 노력할 수 있는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수도권과 경쟁하기 위해서는 지역이 상생발전하고 경쟁할 수 있는 틀을 만드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4명의 시도지사들이 함께 머리를 맞대고 미래로 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광역생활경제권을 만들자는 논의가 전국 곳곳에서 나오고 있다. 충청권도 수도권에 대응할 수 있는 축을 만드는 데 가장 중점을 둬야 할 것”이라며 “특히 충청권 광역교통망 구축은 중앙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이 필요한 만큼 중점적인 논의가 필요한 사안”이라고 설명했다.

이시종 충북지사는 “충청권 광역화 문제는 비수도권의 불균형과 균형발전 요구에 대응하는 핵심 대응책”이라며 “광역철도망 구축 사업이 그 선결 과제인 만큼 빠른 시일 내 구체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실무 협의체 강화, 메가시티 공동 연구 제안

이날 4명의 시·도지사는 공통 안건 외에도 실질적인 실무협의체 구성, 메가시티 추진을 위한 공동 연구 필요성에 공감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메가시티 논의가 실질적으로 구체화될 수 있도록 이에 걸맞는 조직 틀과 지원 인력 확보가 필요하다”며 “현재의 협의체보다 한 차원 높은 단계의 조직을 만드는 것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대전세종연구원과, 충남, 충북연구원 공동 연구 등을 통해 올해 내 논의를 발전시키는 계기를 마련했으면 한다”며 “토론회 등을 통해 시도민들에게 메가시티 조성 내용을 알리는 과정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시종 충북지사는 “충청권 메가시티에 대한 공동 연구 결과가 조속히 나올 수 있길 기대한다”며 “4차 국가철도망계획이 연말 확정된다. 서둘러 안을 만들어야 할 사안은 연구를 바로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양승조 충남지사도 “협의기구를 강화해야 한다는 제안, 메가시티 공동 연구 필요성에 적극 동의한다”며 “재정분권 문제와 함께 서둘러 협의를 진행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