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이글스 새 감독 카를로스 수베로 선임
한화이글스 새 감독 카를로스 수베로 선임
  • 지상현 기자
  • 승인 2020.11.27 08:58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년간 마이너리그 감독 역임하며 다수 유망주 배출 성과
3년 임기 수베로 감독, ”구단 방향에 맞춰 팀 발전 노력”

한화이글스가 새 감독으로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을 선임했다. 한화 구단 창단 이후 처음으로 외국인 감독 시대를 맞게 됐다.
한화이글스가 새 감독으로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을 선임했다. 한화 구단 창단 이후 처음으로 외국인 감독 시대를 맞게 됐다.

한화이글스가 창단 이래 처음으로 외국인 감독을 선임했다. 변화와 쇄신을 위한 마지막 방점이 찍혔다.

한화는 제12대 감독에 카를로스 수베로(Carlos Subero, 48)전 밀워키 브루어스 코치를 선임했다고 27일 공식 발표했다.

수베로 감독의 임기는 3년이며, 계약 규모는 상호 합의 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베네수엘라 국적의 수베로 감독은 지난 2001년부터 2015년까지 다수의 마이너리그 팀 감독을 역임하면서 유망주 발굴에 탁월한 능력을 보였다.

2016년부터 2019년까지는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의 1루 및 내야 코치를 역임하면서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밀워키의 리빌딩 성공 과정에 한 축을 담당하기도 했다.

또 2019 프리미어12 대회에서는 베네수엘라 야구 국가대표팀 감독을 맡아 국제대회도 경험한 바 있다.

한화는 이 같은 다양한 경험을 통해 정립된 수베로 감독의 팀 운영 철학이 젊고 역동적인 팀 컬러를 구축하고자 하는 구단의 목표에 부합한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또 데이터를 중시하는 수베로 감독의 팀 운영 스타일 역시 현장 데이터 활용 강화를 모색하고 있는 구단의 변화에 시너지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눈치다.

수베로 감독은 “KBO리그에서 새로운 도전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며 “구단이 가고자 하는 방향에 맞춰 팀을 발전시키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한화는 수베로 감독과 협의를 통해 내년도 코칭스태프 구성을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수베로 감독은 미국에서의 신변 정리를 마친 후 내년 1월 중순께 입국 할 예정이다. 구단은 이 일정이 확정되는 대로 취임식 등 공식 행사 진행 여부를 논의할 계획이다.

이로써 한화는 박찬혁 대표이사와 정민철 단장까지 포함해 1972년생 트리오가 주도적으로 구단을 운영하게 됐다. 앞서 정 단장을 수베로 감독을 만나기 위해 직접 미국 출장길에 오르기도 했다.

다음은 수베로 감독 프로필.
- 1972년 베네수엘라 출생
- 1991~1997 마이너리그 6시즌 285경기 출장(내야수)
- 2001~2007 텍사스 레인저스 마이너리그(루키, A, A+) 감독
- 2008 시카고 화이트삭스 마이너리그(AA) 감독
- 2009~2013 LA 다저스 마이너리그(A+, AA) 감독
- 2014~2015 밀워키 브루어스 마이너리그(AA) 감독
- 2016~2019 밀워키 브루어스 1루/내야 코치
- 2019 프리미어12 베네수엘라 야구 국가대표팀 감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영애 2020-12-22 01:49:08
장정석허문회카를로스백종원김태형로이스터취임식20구단바뀝니다

이영애 2020-12-22 01:46:20
장정석허문회카를로스백종원김태형로이스터취임식20구단바뀝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