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이종구 산자위원장 방문 '균특법 통과' 요청
허태정, 이종구 산자위원장 방문 '균특법 통과' 요청
  • 정인선 기자
  • 승인 2020.02.06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국회서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통과 협조 요청

허태정 시장이 6일 오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이종구 위원장에게 균특법 통과를 위한 협조를 요청하고 있다. [사진=대전시] 

허태정 대전시장은 6일 오후 계획된 모든 일정을 미루고 국회를 찾아 대전이 혁신도시로 지정될 수 있는 법적 기반인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협조를 구했다. 

6일 대전시에 따르면 허 시장은 이날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이종구 위원장을 만나 관련 법안의 산자위 전체회의 통과는 물론 국회 본회의를 통과할 수 있도록 법안 통과의 당위성을 피력했다.

대전과 충남은 세종시 건설, 대덕연구개발특구, 정부대전청사 등의 이유로 혁신도시 지정에서 제외돼 수도권 소재 공공기관의 이전 혜택을 받지 못했으며, 인구 감소와 그로 인한 원도심의 쇠퇴 등 경제적, 사회적 위기 발생으로 시민들의 박탈감이 심각한 상황이다.

시는 그동안 혁신도시 지정의 법적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박범계․홍문표․김종민 국회의원과 함께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을 추진해 지난해 11월 국회 산자위 법안 소위를 통과했고, 향후 산자위 전체회의, 법사위, 본회의를 남겨두고 있다.

허 시장은 “국가균형발전정책의 미흡함을 보완하고 대전이 혁신도시로 지정될 수 있는 법적 근거 마련을 위해 국가균형발발전특별법 개정안이 반드시 이달 임시국회에 통과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