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윤석열 직무 복귀 둘러싸고 ‘설전’
충청권, 윤석열 직무 복귀 둘러싸고 ‘설전’
  • 류재민 기자
  • 승인 2020.12.02 14: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검찰개혁 강조 vs 국민의힘, 文·秋 싸잡아 비판

왼쪽부터 김종민·황운하 더불어민주당 의원, 정진석·홍문표 국민의힘 의원.
왼쪽부터 김종민·황운하 더불어민주당 의원, 정진석·홍문표 국민의힘 의원.

여야가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 복귀와 징계위원회 연기를 두고 공방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충청권 의원들도 각기 다른 목소리를 내고 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비롯해 검찰개혁 필요성에 목소리를 높이고 있는 반면, 국민의힘은 문재인 대통령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싸잡아 비판하며 강경 대응 입장을 밝혔다. 

앞서 추미애 장관은 지난달 24일 윤 총장이 이른바 ‘재판부 사찰’을 비롯한 총 6가지 혐의가 드러났다며 직무에서 임시 배제하고 징계를 청구했다. 이에 반발한 윤 총장은 법원에 집행정지 신청을 냈고, 법원이 이를 받아들이면서 윤 총장은 지난 1일 직무에 복귀했다. 

김종민 “문제의 본질은 검찰개혁..국민 평가 받을 때”
황운하 “윤 총장 ‘피해자 코스프레’, 더 이상 혼란 용납 안돼”

김종민 민주당 최고위원(충남 논산·계룡·금산)은 2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문제의 본질은 검찰개혁, 민주적 검찰”이라며 “검찰개혁, 민주적 검찰로 가는 길은 복잡하지 않다. 검찰이 법치주의를 실천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 최고위원은 이어 “2020년 대한민국 검찰은 과연 공정한가, 검찰 지배의 역사를 반성하고 스스로 개혁했는가, 검찰은 과연 법이 지배하고 있는가, 아니면 검찰 조직 스스로가 지배하고 있는가 묻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국민의 검찰’이 정치적 구호가 되지 않으려면 민주적 검찰, 법이 지배하는 검찰로 개혁되어야 한다. 이제 답안지를 내놓고 국민의 평가를 받을 때가 됐다”고 공수처 출범을 예고했다.

같은 당 황운하 의원(대전 중구)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윤 총장은 검찰권 남용이 본질인 것을 살아있는 권력에 대한 수사로 미화하고 있다”며 “자의적인 잣대로 함부로 수사권을 휘두르며 혼란을 부추기고 있을 뿐”이라고 비판했다. 

황 의원은 또 “스스로를 의인(義人)화하고 ‘피해자 코스프레’를 하고 있을 뿐”이라며 “우리의 민주주의는 이런 상황을 충분히 통제할 수 있어야 한다. 공동체와 국가의 미래를 위한 국가적 과제가 산적해 있다. 윤석열로 인한 더 이상 혼란은 용납될 수 없다”고 밝혔다. 

정진석 “윤석열 찍어내기, 김영삼 찍어내기 데자뷔” 
홍문표 “대통령도 공범..당 차원 체계적 대응해야”

국민의힘 충청권 중진의원들은 2일 비상대책위원장·중진의원 연석회의에 참석해 정부와 여당에 공세를 퍼부었다. 

당내 최다선인 정진석 의원(5선·충남 공주·부여·청양)은 “역사는 반복된다는 말은 되풀이되는 역사에서 교훈 얻으라는 것”이라며 “박정희 정권 몰락은 고집스러운 정치 권력이 야당 총재 김영삼 의원직 박탈에서 촉발했다. 누가 봐도 상식적이지 못하고 이성적이지 못한 장면이었다”고 설명했다. 

정 의원은 이어 “지금 현 정권은 눈엣가시인 윤석열 총장을 찍어내려 한다”며 “윤석열 찍어내기 후폭풍은 김영삼 찍어내기 후폭풍가 데자뷔 될 수 있음을 명심해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홍문표 의원(4선. 충남 홍성·예산) 역시 “추미애 장관이 불법·탈법 문제 등 6가지로 모아 대통령에게 보고했다. 그러나 대통령은 말이 없었다”며 “역사가 증명하겠지만 살아있는 역사라면 추미애 장관은 말할 것도 없고, 대통령도 공범”이라고 직격했다. 

홍 의원은 “국민과 함께 이 문제를 걱정하고 함께하는 노력이 필요하다. 그 일환으로 초선 의원들 1인 시위는 아주 적절하고 여기에 좀 더 힘을 실어 확산하고 좀 더 체계적으로 대응해 잘못된 문재인 정부를 마무리하는 노력이 있어야 하지 않겠나”라고 말했다.

한편 법무부는 당초 2일로 예정했던 징계위원회를 오는 4일로 연기했다. 만약 윤 총장이 징계위에서 정직 이상의 징계를 받으면 다시 직무에서 배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고주로 2020-12-02 17:37:49
개뿔민주당여권이라해서충청도에서도
시가리를하고있다고
천불받을지고민주당이라해서충청도에
제대로된사업지원이뭐있는고
멋드러지게국민의힘에서민주걔밀어붙혀서
제대로된성과를제시해주길바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