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진영 “정직한 정치, 이기는 정치하겠다”
신진영 “정직한 정치, 이기는 정치하겠다”
  • 류재민 기자
  • 승인 2019.10.27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국대 천안캠퍼스서 출판기념회, 내년 총선 출마 '시동'
전‧현직 의원, 당원, 지지자 등 600여명 참석

신진영 자유한국당 천안을 당협위원장이 27일 오후 단국대학교 천안캠퍼스 학생회관에서 출판기념회를 갖고 본격적인 총선 출마 행보에 나섰다.
신진영 자유한국당 천안을 당협위원장이 27일 오후 단국대학교 천안캠퍼스 학생회관에서 출판기념회를 갖고 본격적인 총선 출마 행보에 나섰다.

신진영 자유한국당 천안을 당협위원장이 27일 오후 단국대학교 천안캠퍼스 학생회관에서 <정직하면 이긴다> 출판기념회를 갖고 본격적인 총선 출마 행보에 나섰다.

신 위원장은 이날 “정치가 정직해야 나라가 발전한다. 저부터 정직한 정치를 펼칠 것이고, 이기는 정치를 하겠다”며 사실상 총선 출마를 선언했다.

이날 출판기념회에는 이완구 전 총리를 비롯해 이명수 의원(충남 아산갑), 홍문표 의원(충남 홍성‧예산), 김태흠 의원(충남 보령‧서천), 이장우 의원(대전 동구), 정우택 의원(충북 청주상당) 등 충청권 현역 의원과 원외 당협위원장, 전현직 국회의원, 시‧도의원 등이 대거 참석했다.

이완구, 이명수, 홍문표, 김태흠, 이장우 등 대거 참석
“넘어야 할 산 높지만, 격려해 준다면 무엇이든 자신 있어”

신진영 위원장은 “야당 원외 당협위원장 여건이 참 녹록하지 않았다. 탄핵 이후 당원들은 뿔뿔이 흩어졌고, 조직 관리도 전혀 안 돼 있었다”며 “그래서 당원과 지역주민들을 새벽부터 밤까지 만나 도움을 청했다”고 지난 시간을 회상했다.

“그렇게 6개월, 1년 했더니 이제는 지역주민들께서 농담도 하고, 격려도 해 준다. 조금씩 길이 보이는 것 같다. 손에 뭔가 잡히는 것 같다”고도 했다.

그는 이어 “천안시는 과거 전성기를 지나 정체되고 지방의 변방도시로 추락하고 있는 사실에 정치를 시작했다. 그래서 앞으로 해야 할 일이 참 많다. 넘어야 할 산이 높다”고 밝혔다. 계속해서 “여러분들께서 제 인생에 늘 함께 했는데, 앞으로 어려운 정치의 길을 가면서 도와주고 격려해주면 저는 자신 있다. 무엇이든지 해낼 수 있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새로운 천안 만들고, 정직한 정치 선보일 것”

이날 출판기념회에는 이완구 전 총리를 비롯해 전현직 국회의원, 원외 당협위원장, 전현직 시도의원, 당원 등 6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출판기념회에는 이완구 전 총리를 비롯해 전현직 국회의원, 원외 당협위원장, 전현직 시도의원, 당원 등 600여명이 참석했다.

신 위원장은 또 “대한민국이 이렇게 가선 안 된다. 문재인 정부 들어 국민들의 사기가 떨어져 있다. 천안도 활력 있는 도시로 바꾸고, 농촌지역도 부유하게 바꿔야 전국 다른 국민들이 천안시로 이사 오는 도시로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그러나 “천안시 행정에 적극성도 떨어지고 마인드가 형편없다. 제가 그래서 지금까지 배운 모든 경험과 노하우를 쌓아 여러분과 새로운 천안을 만들고 정직한 정치를 선보이고자 이 자리를 만들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신 위원장은 “제가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삶의 가치가 무엇인지, 이 자리까지 오기까지 어떤 삶을 살았나 보니 정직한 마음 때문이었다. 둘째는 불의와 타협하지 않고 신의를 지킨 마음 때문이다. 세 번째는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늘 노력하는 자세 때문에 여기까지 왔다. 그래서 오늘의 책 제목도 정직하면 이긴다”고 강조했다.

그는 끝으로 “아직은 손에 쥔 권한도 없고, 특별한 권력도 없다. 그런데 오늘 각지에서 많이 찾아오셨다. 이 모든 빚 잊지 않고 정치를 하면서, 인생을 살면서 은혜를 갚으면서 살아가겠다”며 큰절로 인사했다.

한편 이날 출판기념회에는 김성원 의원(경기 동두천‧연천), 조경태 의원(부산 사하을), 윤영석 의원(경기 양산갑), 이창수 대변인(천안병 당협위원장), 박경귀 아산을 당협위원장, 박우석 논산‧계룡‧금산 당협위원장, 정미경 최고위원, 박상돈 전 의원, 전용학 전 의원, 박찬우 전 의원, 이인제 전 의원, 성무용 전 천안시장, 이건영 전 아산을 당협위원장, 정석래 전 당진시당협위원장 등 내‧외빈 600여명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