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1 19:24 (목)
[사설] 충청인은 ‘투명 인간’인가?
[사설] 충청인은 ‘투명 인간’인가?
  • 디트뉴스
  • 승인 2019.03.11 13:44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정부 2기 내각 주요 통계 (자료 재구성).
문재인 정부 2기 내각 주요 통계 (자료 재구성).

청와대의 장차관급 인사가 발표 때는 으레 발탁된 인물의 출신지가 발표된다. 그런데 이번 청와대 개각에선 출신지 대신 출신 고교로 발표했다고 한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그 이유를 “지연(地緣) 중심 문화를 탈피해야 한다는 것에 우리 사회의 공감대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해명했다고 한다. 

그러나 문재인 정권이야말로 지연 중심으로 국정이 운영되고 있음을 말해주는 도표 하나가 공개됐다. 연합뉴스는 이번 인사 직후 ‘문재인 정부 2기 내각 주요 통계’라는 도표를 만들어 장관 18명의 출신지를 분석해 보여주었다. 호남 6명, 영남 5명, 수도권 4명, 강원 2명, 충청 1명으로 나와 있다.

청와대가 출신 고교로 바꿔 발표하면서 이번 입각자 7명의 출신지는 서울 4명, 인천 경북 강원 각 1명씩으로 배분됐다. 그러나 실제 출신지는 7명 중 3명이 호남 출신이다. 그렇지 않아도 ‘호남공화국’으로 불리는 판에 새로 임명되는 인물의 40~50%가 호남 출신이란 점이 청와대의 부담이었을 것이다. 

문재인 정부는 노골적인 지연 중심 국정 운영 때문에 관행으로 해온 ‘지역 출신’조차 발표하지 못할 정도가 되었다. 지역 차별의 가장 큰 피해자는 충청도다. 충청도에 대한 대우는 기준을 출신 고교로 하든 출신 지역으로 하든 거의 변함이 없다. 충청도에 대해서는 메치나 둘러치나 ‘정권의 홀대’를 숨기기 어렵다.

지역차별은 가장 심각한 지역감정 조장 행위

청와대의 ‘개각 인사 출신지 마사지’가 충청 홀대에 대한 부담에서 비롯됐는지는 의문이다. 그보다는 ‘호남의 과도한 득세’를 가리는 게 목적이었는지 모른다. 문재인 정부의 충청 홀대론은 출범 때부터 나왔다. 이후 이런 사정이 나아진 적이 거의 없다. 충청도는 문재인 정부에선 있어도 보이지 않는 ‘투명 국민’에 불과한 상태다. 

누구든 지역감정을 자극해선 안 된다. 지역감정을 자극하는 발언이나 행동을 하면 지탄의 대상이 된다. 이제는 노골적으로 지역감정 발언을 하는 경우는 줄어들고 있는 편이다. 대신 노골적인 지역차별을 서슴치 않는 정권이 있다. 그 정권은 스스로도 그런 사실이 겸연쩍었는지 새 장관의 출신지까지 가린다. 정권의 지역차별은 무엇보다 심각한 지역감정 조장 행위일 뿐 아니라 나라를 쪼개고 파탄 내는 죄악이다. 

어느 나라 어느 정권이든 지역적 계층적 지지도가 같지는 않다. 문재인 정권에 대해 호남 지역의 지지도가 높은 게 현실이다. 그것이 정부의 운영에 어느 정도 영향을 줄 수밖에 없다는 점은 많은 국민들도 인정할 것이다. 그러나 이렇게 노골적으로, 특정 지역은 대접해주고 다른 지역은 소외시킨다면 소외지역 국민들은 어떻게 해야 하는가? 문재인 정부는 대답해주기 바란다. 충청도 사람들이 청와대 앞에서 찾아서가서 머리를 조아리면 빌기라도 해봐야 하는 것인지, 아니면 문재인 정권 아래선 그냥 ‘투명 인간’‘투명 국민’으로 살아가야 하는 것인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가짜충청인2 2019-03-12 10:05:29
출신지보다 능력? 당연하지요.
하지만 입각한 인사들의 능력이 대단한가요?
인사는 비슷한 능력자라면 지역 안배도 매우 중요하지요.
현 정부는 탕평인사는 하지 않고 지역갈등 조장, 이념갈등 조장과 특히 대선의 보은성 회전문 인사가 판치고 있다는 것은 누가 봐도 알 수 있잖아요~^^

충청인2 2019-03-12 09:05:49
출신지보다 능력이 중요한 거죠
더이상 출신지로 인사를 평가하는 기사는 자제하면 좋겠습니다.

충청인 2019-03-12 04:54:57
아~~~화난다. 정말 이렇게 홀대 받고도 민주당 지지하는 양반들 정신차리세요. 2년 넘게 지켜본 결과 입니다.. 언제까지 멍청도 소리 듣고 살아야 합니다...똑똑한 충청인이 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