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13:49 (금)
대전시장 유력후보 박범계, 불출마 가닥
대전시장 유력후보 박범계, 불출마 가닥
  • 김재중 기자
  • 승인 2018.01.10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측근인사 "대통령 곁에서 돕겠다 결심한 듯" 언급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유력한 대전시장 후보로 거론되고 있는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서구을)이 지방선거에 출마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10일 박범계 의원의 한 측근인사는 "적폐청산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박 의원이 최근 국회 사법개혁특위 민주당측 위원에 선임됐다"며 "향후 박 의원 정치행보가 어디로 향하게 될지 예상되는 대목"이라고 말했다. 

이 인사는 사견임을 전제로 "박 의원이 주위 분들의 의견을 들으며 많은 고민을 해 온 것은 사실"이라며 "그러나 최근, 대전시장 도전보다는 문재인 대통령과 현 정부의 성공을 곁에서 돕는 것이 더 큰 소임이라는 결심을 한 것으로 안다"고 귀띔했다. 

박범계 의원은 이 같은 결심을 빠르면 11일께 자신의 페이스북 등에 공개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 의원은 <디트뉴스> 등이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대전시장 후보로 지지율 1위를 달려왔다. 2위권과 격차가 크게 벌어져, 출마선언만 하면 수월하게 당선될 수 있을 것이란 예측이 지배적이었다. 

그러나 박 의원이 출마의사를 접으면서, 대전시장 선거전은 또 다른 국면으로 접어들게 됐다. 더불어민주당 경선은 이상민 국회의원(유성을)과 허태정 현 유성구청장의 양자대결 구도로 펼쳐질 가능성이 큰 상황이다. 

다만 당 외부 인사인 염홍철 전 대전시장이 어떤 역할을 하느냐, 출마의사를 접은 박범계 국회의원의 복심이 어디로 향하느냐가 최대 변수가 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