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8 08:53 (화)
'측근비리 의혹' 장종태 서구청장, 사과표명
'측근비리 의혹' 장종태 서구청장, 사과표명
  • 김재중 기자
  • 승인 2019.01.10 17:52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입장문 통해 “큰 실망 드려 죄송, 엄중 처리”
자유한국당 ‘수사촉구’ 쟁점화하자 즉시 입장발표 

장종태 대전 서구청장. 자료사진.
장종태 대전 서구청장. 자료사진.

장종태 대전 서구청장이 이른바 ‘측근비리 의혹’에 대해 사과하고 엄중 처리하겠다고 약속했다. 

장종태 구청장은 10일 입장문을 내고 “서람이스포츠 클럽 횡령 비리로 구민 여러분과 체육관계자 분들께 큰 실망을 드린 점 사과드린다”는 입장을 밝혔다. 

장 구청장은 “서람이 스포츠클럽은 생활체육과 엘리트체육 발전을 위해 대한체육회로부터 보조금을 받아 운영하고 있는 독립법인으로, 최근 자체 감사결과 일부 직원의 횡령사실이 적발돼 전액 환수했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그는 “이 사건을 심각하게 인지하고 공정한 조사를 위해 대전시체육회에 즉시 감사를 의뢰했으며, 대한체육회와 시체육회 합동감사가 다음 주부터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장종태 구청장은 “감사결과 드러난 비리에 대해서는 고발조치 등 엄중히 처리할 계획”이라고 거듭 강조한 뒤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되지 않도록 지도 감독을 철저히 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은 대변인 명의 성명을 통해 “서구청장은 자신의 측근 비위 사실이 만천하에 드러나 진상 조사와 함께 사법당국에 형사 고발 조치를 하고 재발방지 대책을 내놓아야 함에도 불구하고 이 사건을 대충 유야무야하려는 듯한 행태는 비난 받아 마땅하다”며 정치쟁점화를 시도했다.

한편 장종태 서구청장 측근 인사로 알려진 서구체육회 전 임원 A씨는 서람이스포츠 클럽 임원으로 재직 시점은 지난 2017년 이후 대한체육회 보조금인 공공스포츠클럼 지원금 일부를 횡령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눈엣가시 2019-01-23 10:37:04
눈엣가시같은 것?은 빨리 뺄수록 시원하다

엄중처리 2019-01-21 08:59:10
보고 또보고 또봐도 웃깁니다. 이해가 안됀당께...
엄중처리가 뭘까요?

어떻게 2019-01-18 09:34:37
엄중처리 안하고 적당히 뭉갤라고 후다다다닭 사표처리 했다면서 무슨수로 엄중처리 하실까
민간인 만들어놓고 엄중처리 한다고... 소가 웃겠소...

이래서는 2019-01-11 17:48:42
이래서는 앙되요
정신 번쩍 차리세요
리더는 눈을 뜨고 귀를 열어야 올바로 가쥬
주변에 메아리치는 용비어천가에 취하지 말고
초심과 달리 어느새 눈을 감고 귀를 닫은거 아닌지
잘 살펴보심이~~~

홍길동 2019-01-11 14:50:31
거액의 공금횡령 사건인것 같은데~~~
공무원 범죄가 발견되었는데 경찰에 고발도 하지 않고 수사가 시작되지 않았다는 핑계로 사직처리 한건가? 담당공무원들 참 힘들었겠다.
청장께서 공무원 출신이라 그럴리가 없는데~ 안희정 지사때 충청남도 수석감사위원까지 하신분이라던데~ 할말이없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