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광역치매센터, 독서활동 워크북 ‘책 읽기 좋은 날’ 배포
대전광역치매센터, 독서활동 워크북 ‘책 읽기 좋은 날’ 배포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11.18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책 읽기 좋은 날' 표지 이미지.

대전광역치매센터(충남대학교병원 위탁운영)가 치매예방수칙 3·3·3에서 권고하고 있는 독서를 활용해 워크북을 개발했다.

새롭게 개발된 독서활동 워크북 <책 읽기 좋은 날>은 쉽고 재미있게 읽을 수 있는 전래동화, 시, 치매예방 정보 등 다양한 읽을거리로 구성됐으며 매주 일정분량의 읽기, 쓰기, 외우기, 문제 풀이 활동을 통해 인지 기능 활성화 및 우울감 예방에 도움이 된다.

<책 읽기 좋은 날>은 대전시 5개구 치매안심센터 프로그램에서 활용될 뿐 아니라 독거노인 가정, 치매안심마을, 경로당 등 지역사회 내 인지프로그램 콘텐츠로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이애영 센터장(충남대학교병원 신경과 교수)는 “책이나 신문을 읽고 글을 쓰는 활동은 치매예방에 효과적인 방법이다”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외부활동이 어려운 시기에 워크북을 활용하여 가정에서도 꾸준한 인지활동을 실천한다면 치매발생 위험을 낮출 수 있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