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영표 “혁신도시 지정, 대전 더 성장할 것”
홍영표 “혁신도시 지정, 대전 더 성장할 것”
  • 김재중 · 정인선 기자
  • 승인 2020.10.15 15:1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대전방문 “지방자치법 개정, 앞장 서겠다” 약속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위원장이 15일 오후 대전시의회에서 기자들과 대화하고 있다.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위원장이 대전시의회를 방문, 국회에 계류 중인 지방자치법 개정안 통과에 앞장서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개정안이 통과되면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 지방의원 정책보좌관제 신설 등 지방의회 숙원이 상당부분 해소될 전망이다. 

15일 홍 위원장은 대전시의회에서 지역 정치부 기자들과 만나 “지방자치법개정안이 (국회에) 제출 돼 있다”며 “자치분권과 균형발전을 위한 중요한 내용이 들어가 있다. 지방의회 인사권 문제, 정책보좌관 신설 내용 등도 들어있어서 이번에 제가 앞장서서 통과시키려 한다”고 말했다.       

최근 대전이 혁신도시로 추가 지정된 것에 대한 지원의지도 밝혔다. 홍 위원장은 “세세히 말씀드릴 수 없지만, (대전을) 혁신도시로 지정하는 데 있어서 진통이 사실 많았다”며 “일단 혁신도시로 지정됐기에 대전에 새로운 성장 발전의 거점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헸다. 

이어서 그는 혁신도시 지정에 따른 공공기관 이전 등 후속대책과 관련해 “혁신도시는 당연히 공공기관 지방 이전을 할 때 대상 지역이 되는 것”이라며 “그 원칙이 그대로 적용되고, 그렇기 때문에 새롭게 공공기관 이전할 때 걸림돌은 없다”고 단언했다. 

자신의 보좌관 출신으로 지난 총선에서 당선된 장철민 의원(대전 동구, 민주)에 대한 언급도 빼놓지 않았다. 홍 위원장은 대전지역 숙원사업 중 하나인 대전의료원 건립에 대해 “장철민 의원이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며 “올해 안으로 (확정)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힘을 실었다. 

인천 부평을 지역구인 홍영표 위원장은 민주당 원내대표 시절, 장철민 보좌관을 원내대표실 2급 상당 정책조정실장으로 기용하는 등 중책을 맡긴 바 있다. 

이날 대전을 방문한 홍 위원장은 허태정 대전시장과 대전시의회 의원들과 연이어 만나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현안과 대전지역 국책사업 추진, 국비확보 방안 등에 대해 협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지나가다 2020-10-15 16:03:27
있으나 마나 지방의회에 웬 보좌관 ?!
아주 망쬬 드는 길만 찾아가누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