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지역 병설유치원, 10곳 중 7곳 '10명 이하'
충남지역 병설유치원, 10곳 중 7곳 '10명 이하'
  • 안성원 기자
  • 승인 2020.09.20 13:4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인철 충남도의원 서면질의, 1명 유치원도 4곳…충남도교육청, '통합형 병설유치원' 시범운영

충남도의회 오인철 의원.

충남지역 병설유치원 10곳 중 7곳은 원아가 10명 이하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충남도교육청은 소규모 병설유치원의 통합운영을 시범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20일 충남도의회 오인철 의원(천안6·더불어민주당)은 “도내 10명 이하 소규모 병설유치원 교육환경 경쟁력 제고를 위한 통합형 병설유치원 시범 추진을 충남도교육청으로부터 이끌어 냈다”며 이같이 밝혔다.

오 의원은 이달 열린 제324회 임시회 도정·교육행정 서면질의서를 통해 “도내 총 372개 공립유치원 중 259개 유치원이 1학급 25명(5세 기준)을 채우지 못하고 있다”며 통합형 병설유치원 추진을 촉구했다.

실제 병설유치원 259개 중 원아수가 10명 이내인 소규모 병설유치원만 186개나 됐다. 이는 전체 병설유치원의 71.8%에 달하는 수준이다.  

특히 ▲5명 이내 72개 ▲3명 이내 31개 ▲2명 이내 14개 심지어 ▲1명뿐인 곳도 4개로 나타났다.

이처럼 혼합연령(3세~5세) 학급을 운영하고 있는 소규모 병설유치원의 경우, 또래집단 부재로 집단학습 교육과정 등의 운영이 어려워 원아들의 사회성 발달에 저해요인이 되고 있다는 게 오 의원의 주장이다. 

이번 오 의원의 서면질의 결과 도교육청은 2021년 원아 수 10명 이하 소규모 병설유치원 3곳을 한데 묶고 단일연령 학급구성, 유치원 전용 통학차량 지원, 방학 중 급식지원 등을 통해 소규모 병설유치원이 안고 있는 문제점을 해결할 계획인 것으로 확인됐다.

오 의원은 “내년부터 도내 소규모 병설유치원 원아들이 단일 연령반에서 연령별 특징에 맞는 유아교육을 제공받을 수 있는 통합형 병설유치원 설립이 시범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라며 “유아의 연령별 특징에 맞는 다양한 교육 활동을 펼쳐질 수 있는 통합형 병설유치원 추진을 통해 공교육에 대한 신뢰와 유아 교육수요자의 만족도를 향상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Jeop 2020-09-21 18:03:24
코로나 때문에 모든게 감축된 상황인데
뭘 보고 통합한다고 ㅈㄹ인지. 아이큐 50이나 되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