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114 ‘방콜’,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와 함께 허위매물 근절에 앞장
부동산114 ‘방콜’,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와 함께 허위매물 근절에 앞장
  • 박길수 기자
  • 승인 2020.09.02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콜 홈페이지 새 단장, 사용자 중심 편의성 높여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KISO)와 함께 부동산 매물 검증 시스템 도입
COVID-19, 신개념 비대면 부동산 중개서비스 준비

부동산114의 방 구하기 서비스 방콜이 사용자 중심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홈페이지를 새롭게 단장했다. 아울러 허위 매물 근절을 위해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KISO)와 함께 부동산 매물 검증 시스템을 도입했다. 

방콜은 홈페이지 개편을 통해 검색 기능을 한층 더 강화했고, 매물 정보 화면을 시각화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와 함께 허위매물 차단을 위해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KISO)와 함께 부동산 매물 검증 시스템을 도입했다.

특히, 실제 존재하지 않는 매물을 광고하거나, 매물 위치를 등록한 중개사들은 경고 조치하고 경고 누적 시 이용정지는 물론 개선되지 않는 업체의 경우 회원 탈퇴 조치를 진행하고 있다. 허위매물로 헛걸음하는 이용자가 없도록 진성매물 정보를 제공하는데 힘쓰고 있다. 

또 부동산114는 새로운 개념의 비대면 부동산 중개서비스 도입에 나선다.

부동산114 이성용 대표는 “코로나 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유지되면서 임대인과 임차인, 공인중개사 모두 대면 임장활동에 어려움이 많다며”, “이런 상황을 고려해 현장에서의 대면을 최소활 할 수 있는 신개념 비대면 중개서비스를 준비 중에 있다”고 밝혔다.

한편, ‘방콜’은 빌라, 원룸, 투룸, 다가구주택, 아파트, 오피스텔, 상가주택 등 원룸부터 쉐어하우스까지 모든 주거형태의 매매와 전월세 정보를 제공하는 주거정보 전문 서비스로 2014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특히, 방콜은 단순 매물검색만으로 매물을 찾기 어려운 경우 사용자가 원하는 매물을 추천해 준다. ‘방구하기’ 서비스에 희망지역, 희망가격, 방의 상세조건 등을 입력하면 방콜 중개회원사가 의뢰인의 조건에 맞는 매물 정보를 제공한다. 

부동산114, ‘방콜’은 지속적인 리뉴얼 및 신규 서비스 론칭을 통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고 앞으로도 허위매물을 근절 하는데 적극 동참할 방침이다. 또한 부동산114는 앞으로도 소비자가 믿을 수 있는 진성매물이 안내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다.

방콜 앱은 구글플레이,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가 가능하며 방콜 웹페이지를 통해 PC로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