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주, 통합당 충남도당위원장 선출
박찬주, 통합당 충남도당위원장 선출
  • 황재돈 기자
  • 승인 2020.07.28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기 대선·지방선거 승리 기틀 다지겠다"

박찬주 전 육군대장이 28일 미래통합당 충남도당위원장에 선출됐다.
박찬주 전 육군대장이 28일 미래통합당 충남도당위원장에 선출됐다.

박찬주 전 육군대장이 임기 1년인 미래통합당 충남도당위원장에 선출됐다. 박 신임 위원장은 오는 30일 중앙당 비상대책위원회 승인을 거쳐 최종 확정된다. 

박 신임 위원장은 28일 모바일(온라인) 투표로 진행된 충남도당위원장 선거에서 총 투표수 619표 중 294표를 받아 당선됐다. 김동완 당진시 당협위원장과 박경귀 아산을 당협위원장은 각각 198표, 127표를 얻었다.

박 신임 위원장은 “전폭적으로 지지해주시고, 충남도당위원장이라는 중책을 맡겨 주셔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당원 동지와 당협위원장 뜻을 모아 반드시 차기 대선과 지방선거에서 승리할 수 있는 기틀을 다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번 도당위원장 선거는 보수재건의 신호탄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 반드시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덧붙였다.

충남 천안 출신인 박 신임 위원장은 천안 환서초, 북중, 천안고, 독일육군사관학교를 졸업했다. 이후 독일 육군청 교환교관, 대한민국 합동참모본부 군사전략과장, 합동참모본부 전작권전환추진단장, 26사단장, 7기계화군단장을 거쳐 2015년 육군 대장에 진급해 2작전사령부 사령관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