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이승희 연구원, 기본연구 사업 선정
건양대병원 이승희 연구원, 기본연구 사업 선정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6.04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력계의 안정성 이론과 그 응용 연구’

건양대병원 이승희 박사.
건양대병원 이승희 박사.

건양대병원 헬스케어데이터사이언스센터 이승희 박사가 한국연구재단에서 지원하는 2020년도 과학기술분야 기초연구사업 중 ‘기본연구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기본연구 사업은 개인기초연구를 폭넓게 지원해 연구자가 안정적으로 연구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 창의적 연구를 활성화하기 위한 목적의 사업이다. 

이승희 박사는 ‘동력계의 안정성 이론과 그 응용 연구’를 주제로 3년에 걸쳐 한국연구재단으로부터 연구비를 지원받게 된다. 

동력계(dynamical system)는 시간에 따라 변화하는 것들 간 인과관계를 나타내기 위한 수학적 모델을 연구하는 분야이며, 물리적 현상을 수학적 모델로 만들기 위해 미분방정식을 이용한 연구에서 그 기원을 찾을 수 있다. 

연구책임자인 이승희 박사는 “동력계의 안정성에 대한 다양한 정성적 이론을 연구하고, 이를 컴퓨터 기계학습 분야로 연계하여 연구영역을 의료인공지능 개발로 확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