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불당동, 인구 7만 돌파
천안시 불당동, 인구 7만 돌파
  • 윤원중 기자
  • 승인 2020.06.02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31일 기준, 주민등록 인구 6만9,350명·외국인 인구 681명 집계

불당동 행정복지센터 전경

천안시 불당동(동장 이종택)이 인구 7만명을 돌파했다.

천안시는 불당동의 인구수가 지난달 31일 기준 총 7만31명으로(주민등록 인구 6만9350명·등록 외국인 인구 681명) 집계됐다고 2일 밝혔다.

불당동 인구는 지난 연말 6만7908명에서 5개월 만에 2123명이 늘어났으며, 증가 요인은 올 3월 입주를 시작한 금호어울림, 시티프라디움 4차 아파트 등의 영향으로 보인다.

이종택 동장은 “불당동은 천안시 인구의 약 10%를 차지하고 있으며, 주민 평균연령이 만 32세로 행정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주민의 요구에 적극 대처해 주민들이 따뜻하고 섬세한 공공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불당동은 2013년 10월 백석동에서 분동 된 후 외국인을 포함한 인구가 2013년 말, 2만3524명에서 불당신도시 공동주택 입주시기였던 2017년 5만1396명, 2018년 6만4492명, 2019년 6만7908명으로 매년 인구가 증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