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장애인·국가유공자 ‘대중교통 무료 이용’ 확대
계룡시, 장애인·국가유공자 ‘대중교통 무료 이용’ 확대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5.28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7월부터 시행..관내 교통약자 4300여명의 안정적인 이동권 확보

계룡시청사 전경.
계룡시청사 전경.

계룡시가 교통약자의 안정적인 이동권 확보와 편의 증진을 위해 오는 7월부터 충남형 교통카드 발급대상자를 관내 만75세 이상 노인에서 장애인, 국가(독립)유공자 및 유족까지 확대한다.

이에 따라 계룡시 수혜 대상은 기존 만75세 이상 노인 2097명에서 장애인 1121명, 국가(독립)유공자 및 유족 1083명을 포함한 총 4301명으로 늘어난다.

충남형 교통카드는 지난해 7월부터 충남도와 시군에서 시행하고 있는 사업으로, 만 75세 이상 어르신들이 거주지 면·동사무소에서 발급받은 교통카드로 충남도내 시내버스와 농어촌버스를 횟수 제한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지난해 계룡시에서는 만75세 이상 노인 2097명 중 64.8%인 1298명이 충남형 교통카드를 발급받아 5만 8700여 건을 이용한 바 있다.

시는 내달까지 ‘계룡시 노인 등 대중교통 이용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하고 7월부터 확대된 대상자가 원활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대상 확대로 수혜를 받는 장애인, 국가(독립)유공자, 독립유공자 유족은 전액 무료로 도내 시내버스와 농어촌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국가유공자 유족은 버스요금의 30%를 할인받게 된다.

충남형 교통카드는 지난 18일부터 거주지 면·동사무소에서 신청을 받고 있으며, 신청 시 신분증, 증빙서류(장애인등록증, 국가(독립)유공자유족등록증 등), 반명함 사진 1매를 지참하고 신청서와 개인정보제공동의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