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예총-민예총 지역 문화 콘텐츠 개발 맞손
세종예총-민예총 지역 문화 콘텐츠 개발 맞손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0.05.27 10:1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예술콘텐츠 개발 협력 협약식
포스트 코로나19 사업 공동 모색

세종시 양대 문화 단체 세종예총과 세종민예총이 문화예술 콘텐츠 개발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 오른쪽이 임선빈 예총 회장, 왼쪽이 조성환 민예총 회장. (사진=세종민예총)
세종시 양대 문화 단체 세종예총과 세종민예총이 문화예술 콘텐츠 개발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 오른쪽이 임선빈 예총 회장, 왼쪽이 조성환 민예총 회장. (사진=세종시)

세종시 양대 문화 단체 (사)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세종시연합회(이하 세종예총)와 (사)한국민족예술단체총연합세종지회(이하 세종민예총)가 문화예술 콘텐츠 개발에 손을 맞잡았다.

두 단체는 지난 26일 오전 11시 세종시문화예술회관 회의실에서 세종시 문화예술 콘텐츠 개발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예술인 복지와 창작환경 조성, 포스트 코로나19 시대에 걸맞는 사업을 공동 모색하기 위해 추진됐다.

임선빈 예총 회장과 조성환 민예총 회장, 김종률 세종시문화재단 대표이사, 김성수 시 문화체육관광국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 주요 내용은 ▲세종형 문화예술콘텐츠 공동 개발 ▲지역 예술인 인권·복지·생활 안정 노력 ▲미래지향적 창작 환경 조성 및 시민참여형 공연 문화 선도 ▲세종시 문화예술계 현안 해소와 정책 대안 발굴 연대 ▲매년 1회 이상 연합 예술제, 지역 콘텐츠 개발 심포지엄 개최 ▲ 두 단체 간 연합 기획 TF팀 운영 등이다.

임선빈 예총 회장은 “세종시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두 예술단체가 협력하고, 문화예술 자족기능을 스스로 만들어갈 것”이라며 “지역문화예술콘텐츠 개발을 선도하고 세종시 문화예술의 위상을 높이는 의미 있는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성환 세종민예총 회장은 “출범 8년차 세종시 도시성장 이면에 문화예술 기반이 약한 것이 사실”이라며 “앞으로 두 단체가 연대해 진영과 이념을 초월하고, 예술인이 살고 싶어 하는 미래지향적 문화도시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환복 2020-05-27 14:17:52
세종시가 문화도시로의 첫걸음을 축하 합니다. 기대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