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나눔재단, ‘드림위드’ 프로젝트 최종 선정 발표
한국타이어나눔재단, ‘드림위드’ 프로젝트 최종 선정 발표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5.14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발적 주민참여 활동 지원해 지역사회와의 동반 성장 도모
‘2020 드림위드 우리 마을 레벨업 프로젝트’ 진행할 13개 단체 발표
활동비, 전문가 자문 서비스 지원 등으로 지역 내 경제·사회적 기여 도모

2019 드림위드 프로젝트 선정 단체 에버팜의 '치유농장 프로그램'.
2019 드림위드 프로젝트 선정 단체 에버팜의 '치유농장 프로그램'.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의 사회공헌재단인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이 지역사회 내 주민참여 공동체 활동을 지원하는 ‘2020 드림위드 우리 마을 레벨업 프로젝트’에 참가하게 될 13개 단체를 최종 선정했다.

'2020 드림위드 우리 마을 레벨업 프로젝트’는 지역사회 문제들을 해당지역 주민들의 주도 하에 해결하도록 돕는 공동체 활동 지원 사업이다.

지난 2014년 시작돼 올해로 7회째를 맞는 ‘드림위드’는 한국타이어나눔재단과 조선일보 더나은미래가 주최하고 굿네이버스가 주관해 함께 진행한다.

이번 공모에는 지역사회의 건강한 성장과 변화를 이끌 수 있는 참신한 지역 밀착형 프로그램을 기획한 전국의 378개 단체가 참가를 신청했다.

이 중 프로그램의 실현 가능성과 기대 효과, 공익성, 지역 맞춤 타당성, 지속 가능성 및 자립성 등을 평가하는 서류 심사와 온라인 심사, 그리고 현장 심사를 거쳐 13개 단체가 최종 선정됐다.

지역사회 자원을 활용해 수익을 창출하는 등 공동체 경제 활성화를 위한 활동을 기획한 ‘이익환원형’ 기관에는 최대 1000만원, 교육·예술·보건·환경 등 지역사회 현안 해결을 위한 주민 활동을 기획한 ‘주민참여형’ 기관에는 최대 700만원의 활동비가 지원된다.

활동비 외에도 현장 모니터링과 함께 전문가 자문 서비스가 제공되며, 일부 단체의 활동은 ‘조선일보 더나은미래’를 통해 소개될 계획이다.

최종 선정된 단체 중에는 버려지는 농산물을 활용한 비건 화장품을 개발해 지역사회의 문제를 해결하면서 그 수익으로 지역을 다시 돕는 ‘브로콜리’, 지역사회 발달장애인의 이동권 문제 해결을 위한 승차 공유 리빙랩을 운영하는 ‘이유’ 등의 단체들이 포함돼 있으며 오는 12월까지 약 7개월 간 활동하게 된다.

최종 선정 단체 명단, 활동 및 지원 내용 등에 관한 세부 사항은 드림위드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