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선병원, 대전세종충남경영자총협회로부터 위문품 전달받아
대전선병원, 대전세종충남경영자총협회로부터 위문품 전달받아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5.11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심당 빵 800여 개, 오렌지 12상자 등 기증
대전선병원, 내원객들 24시간 철저 관리 중

대전세종충남경영자총협회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선병원 의료진들을 위해 위문품을 전달했다.

선병원재단 대전선병원이 대전세종충남경영자총협회으로부터 위문품을 전달받았다.

협회의 이번 방문 기증으로 성심당 빵 800여 개, 오렌지 12박스 등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밤낮없이 힘쓰고 있는 대전선병원 임직원들에게 제공됐다. 

대전선병원 측은 “모든 직원들이 감염병 예방에 철저를 기하고 있는 가운데 큰 힘을 주신 협회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내원객 관리 등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선병원은 전 직원이 합심해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내원객 관리를 24시간 하고 있다. 

지난 1월29일부터 보호자 출입증을 소지한 상주보호자 1인을 제외하고 면회객들의 병동 출입을 전면 금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주출입구 1곳을 제외하고 출입구를 모두 폐쇄했으며, 모든 내원객들을 대상으로 발열 및 이상 증상 유무 여부 확인, 내원객 명부 작성 등을 실시하고 있다. 최근에는 출입구와 가까운 내부 곳곳에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