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최초 건강을 만드는 의료 플랫폼 ‘메디컬뱅크’ 출범
대한민국 최초 건강을 만드는 의료 플랫폼 ‘메디컬뱅크’ 출범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5.10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뱅크그룹, 공유형 의료 플랫폼을 통한 사업 확장
기존 치료중심에서 건강을 만드는 예방중심으로 발상의 전환
의료비 절감을 통해 국민건강에 기여 할 것

메디컬뱅크 테이프 컷팅식 장면.
메디컬뱅크 테이프 컷팅식 장면.

뱅크그룹이 10일 세종시 어진동에 위치한 뱅크빌딩에서 대한민국 최초 의료 플랫폼 메디컬뱅크 출범식 행사를 가졌다.

이날 출범식에서 김정규 회장은 축사를 통해 “메디컬뱅크의 궁극적 목표는 사람의 평균수명을 10년 늘리는 것이고 모든 염증과 비정상 혈액은 만병의 근원이자 출발점”이라며 “지속적으로 염증을 없애고 정상혈액을 만들어 면역력을 높이면 사람은 건강해진다. 예방치료와 초기치료로 건강을 만들어 가자”고 강조했다.

이어 김 회장은 “대한민국 최초 의료 플랫폼인 메디컬뱅크는 개업비용과 운영비 부담이 적기 때문에 과잉진료 우려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또 메디컬뱅크 의사들은 의료 관련 학회에 자주 참석해 최신 의술을 습득하고 수백 명의 의사들과 소통하며 집단 지성으로 치료 방법을 연구하고 공유해 의료 품질을 높여 이를 통해 국민건강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날은 모기업인 타이어뱅크 창립 29주년을 맞이한 날로 의미를 더했다.

한편, ‘메디컬뱅크’는 내과, 신경·정형·통증의학과, 안과, 치과, 소아과, 이비인후과, 피부과·비뇨기과, 여성의원, 한의원, 정신건강의학과 등으로 의료 플랫폼 시대를 열어갈 계획이다.

메티컬뱅크 출범식에서 뱅크그룹 김정규 회장이 축사를 전하고 있다.
메티컬뱅크 출범식에서 뱅크그룹 김정규 회장이 축사를 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