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양희 전 보령시장 후보 "김태흠 지지"
조양희 전 보령시장 후보 "김태흠 지지"
  • 황재돈 기자
  • 승인 2020.03.25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병국 전 대천관광협회장 등 20명 '미래통합당 입당'

조양희 전 바른미래당 보령시장 후보와 박병국 전 대천관광협회장이 미래통합당 김태흠 보령·서천 국회의원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조양희 전 바른미래당 보령시장 후보와 박병국 전 대천관광협회장이 미래통합당 김태흠 보령·서천 국회의원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조양희 전 바른미래당 보령시장 후보와 박병국 전 대천관광협회장이 25일 미래통합당 김태흠 보령·서천 국회의원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조 전 후보와 박 전 회장 등 전 바른미래당 당원 20명은 이날 김태흠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열린 미래통합당 입당식을 갖고 김 후보 지지 의사를 밝혔다. 

조 전 시장 후보는 “문재인 정권은 집권 3년간 대한민국을 뒷걸음질 치게 하고, 국민을 분열시키기에 바빴다"며 "이대로 가다가는 대한민국의 내일이 없다는 위기감과 지금은 모두 힘을 합쳐 문 정권의 폭주를 막아야 할 때라는 생각에 입당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이어 "김태흠 후보는 지난 8년간 서천 미래를 바꿀 수 있는 중요한 일들을 많이 했다"며 "강한 추진력과 능력이 검증된 김 후보에게 힘을 실어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김태흠 후보는 “이번 총선은 우리 대한민국이 자유민주주의를 지켜내느냐 좌파사회주의로 가느냐를 결정하는 중요한 선거"라며 "오늘 입당해 주신 분들과 힘을 합쳐 반드시 승리해 대한민국을 지켜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