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전 아파트 상승률 전국 ‘최고’ 수준
세종·대전 아파트 상승률 전국 ‘최고’ 수준
  • 박성원 기자
  • 승인 2020.02.20 14:0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감정원, 2월 3주 주간아파트 가격동향
세종 1.41% 전국 ‘1위’·대전 0.53% ‘2위’

2월 셋째주 주간아파트동향 조사에서 세종과 대전지역 상승률이 전국 최고 수준인것으로 나타났다. 자료사진.
2월 셋째 주 주간아파트동향 조사에서 세종과 대전지역 상승률이 전국 최고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자료사진.

세종과 대전지역 아파트값 상승률이 전국 최고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감정원이 2월 3주(2월 17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 매매가격은 0.18%, 전세가격은 0.10% 각각 올랐다.

특히 세종은 전주에 비해 1.41% 상승하며 전국 최고 상승률을 보였으며, 대전(0.53%)이 뒤를 이었다.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은 지난주 대비 상승폭이 확대됐다. 수도권(0.23%→0.27%)은 상승폭 확대, 서울(0.01%→0.01%)은 상승폭 유지, 지방(0.05%→0.09%)은 상승폭 확대(5대광역시(0.07%→0.13%), 세종(0.71%→1.41%)은 전주 대비 배 이상 확대로 나타났다.

시도별로는 세종(1.41%), 대전(0.53%), 경기(0.42%), 인천(0.30%), 울산(0.18%), 대구(0.07%), 충남(0.06%), 경남(0.05%), 충북(0.04%) 등은 상승하고, 경북(-0.08%), 제주(-0.04%)는 하락했다.

대전은 서구(0.70%) 둔산·탄방동 등 상대적으로 가격 수준이 낮은 단지와 관저동 등 학군지역 위주로, 유성구(0.58%)는 세종시와 인접한 하기·지족·노은동 위주로 상승폭이 컸다.

세종지역은 신규 입주물량 감소와 매매수요 증가의 영향으로 상대적으로 가격 수준 낮은 고운·아름·종촌동 위주로 상승폭이 확대됐다.

시도별 아파트 매매가격지수 변동률. 한국감정원 제공.
시도별 아파트 매매가격지수 변동률. 한국감정원 제공.

전세가격 역시 대전과 세종이 가장 크게 올랐다.

시도별로는 세종(0.72%), 대전(0.32%), 울산(0.24%), 경기(0.17%), 인천(0.16%), 충남(0.10%), 대구(0.08%), 강원(0.06%) 등은 상승, 제주(-0.03%), 경북(-0.02%)은 하락했다.

대전 중구(0.47%) 대흥·태평동 등 학군이 양호한 주요 단지 위주로, 유성구(0.39%)는 전민·송강·지족동 위주로, 동구(0.32%)는 삼성·가오·대동 위주로 상승했다.

세종은 대부분 지역에서 상승세를 보인 가운데 고운·아름동 등 학군 및 교통 접근성 양호한 단지 위주로 상승폭이 컸다.

주간아파트가격동향에 대한 세부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정보시스템 R-ONE 또는 한국감정원 부동산정보 앱(스마트폰)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시도별 아파트 전세가격지수 변동률. 한국감정원 제공.
시도별 아파트 전세가격지수 변동률. 한국감정원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더 퍼스트시티 주안 2020-02-21 14:17:02
더 퍼스트시티 주안 모델하우스
분양문의 032)710-3269
인천2호선 시민공원역 도보2분 초역세권아파트
2570세대 대단지 프리미엄아파트
단지내 수영장 국공립유치원
GTX-B노선 최고입지
평당 천백만원대 합리적인 분양가
시세차익 최소 2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