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영 예비후보, "세종 이공계 명문대학, 국립고 등 유치"
이세영 예비후보, "세종 이공계 명문대학, 국립고 등 유치"
  • 김형중 기자
  • 승인 2020.02.13 11: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세종시청서 기자회견..."세종시 행정수도 완성,고품격의 도시로 도약시킨다"

13일 이세영 예비후보가 시청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세종시를 행정수도 완성과 고품격의 도시로 도약시키는 등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데 구심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세종시에 출마한다"고 공식적으로 밝혔다.
13일 이세영 예비후보가 시청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세종시를 행정수도 완성과 고품격의 도시로 도약시키는 등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데 구심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세종시에 출마한다"고 공식적으로 밝혔다.

이세영 예비후보가 13일 "4차 산업 관련 이공계 중심의 명문대학과 국립고등학교를 유치하겠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이날 시청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이 밝히고 "세종시를 행정수도 완성과 고품격의 도시로 도약시키는 등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데 구심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세종시에 출마한다"고 주장햇다.

이 예비후보는 정책적으로 세종시를 실질적 행정수도로 완성하겠다며 △국회 세종의사당을 건립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미이전 법무부, 여성가족부 및 위원회 이전 △KTX·ITX 세종역 신설 △법원·검찰청 유치 등을 들었다.

지역공약으로는  4차 산업 관련 이공계 중심의 명문대학과 국립 고등학교를 유치하고, 공교육을 정상화시킨다고 강조했다.

그는 "글로벌 대학 평가 기관인 QS의 세계 대학 평가 순위 200위 이내인 미래 자동차 분야,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4차 산업 관련 이공계 중심의 명문대학을 유치하겠다"고 톤을 높였다.

이어 "4차산업혁명 인재를 육성·배출함으로써 스타트업 생태계를 조성하고, 이를 세종시의 미래 성장 엔진으로 키우겠다"며 "나아가 세종시를 4차산업혁명의 중심도시로 도약시키면서 우수 인재를 토대로 4차산업 관련 첨단기업을 유치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국립 고등학교를 유치시켜 행정수도와 미래지향적 세종시에 걸맞게 살고 싶고, 머무르고 싶은 교육도시로 도약시키겠다.

상가 공실 문제도 언급했다. 주택법을 개정시켜 투기과열지구를 해제시키겠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세종시를 대중교통 중심도시로 만들기 위해 버스 요금을 무료화하고 계획된 외곽순환도로와 연계해 BRT 노선을 신설하겠다"며 "계획된 대전지하철 1호선 연장을 조기에 실행하면서 제2외곽순환도로를 신설하겠다"고 피력했다.

세종형 일자리를 만드는 것에 대해서도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혁신형 사회적 기업과 마을기업을 활성화시켜 일자리를 창출시킨다고 강조했다.

이밖에 △문화·예술 예산 목표제가 시행되는 문화·예술의 도시 조성 △국가정원 조성 △친환경 휴양테마파크  조성 등을 공약으로 밝혔다.

이 에비후보는 "사법고시를 2년 만에 합격해야만 했던 그 '절실함'으로 정책공약들을 실행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현윤식 2020-02-29 18:52:07
제2 외곽순환도로를 어디에다가 어떻게 하겠다는 말은없고 공약만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