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보건소, 제13호 한방장수마을은 합덕읍 도곡리
당진보건소, 제13호 한방장수마을은 합덕읍 도곡리
  • 천기영 기자
  • 승인 2019.12.28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당진 합덕읍 도곡리 제13호 한방장수마을 선포식 장면
27일 당진 합덕읍 도곡리 제13호 한방장수마을 선포식 장면

당진시보건소는 당진시 합덕읍 도곡리를 제13호 한방장수마을로 선정하고, 27일 마을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정 선포식을 개최했다.

한방장수마을은 의료접근성이 낮은 시외지역 마을을 선정해 다양한 한방 프로그램을 제공해 지역주민들의 중풍관리와 우울감 및 관절통증 완화에 도움을 주는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다.

제13호 한방장수마을로 지정된 도곡리는 59가구 170여 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앞으로 이곳에는 1년 동안 주1회 한방진료와 더불어 주2회 골관절 예방체조 및 주민 맞춤형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27일 당진 합덕읍 도곡리 제13호 한방장수마을 선포식 장면
27일 당진 합덕읍 도곡리 제13호 한방장수마을 선포식 장면

이날 선포식에 참여한 한 주민은 “침 치료를 받으러 한의원까지 가는 길이 멀어 힘들었는데 일주일에 한 번씩 한방진료를 받는다고 하니 벌써부터 기대된다”고 말했다.

당진시보건소 관계자는 “주민들의 큰 관심과 요구에 부응할 수 있도록 맞춤식 한의약건강증진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주민들이 지루하지 않게 프로그램에 계속 참여할 수 있도록 한방장수마을 운영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