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천사의 손길 온도탑 및 천사나무 제막식
대전 동구, 천사의 손길 온도탑 및 천사나무 제막식
  • 신치영
  • 승인 2019.10.29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구청 1층 로비에서 열려

제막식 모습(사진 앞줄 왼쪽부터 ING산업(주) 대표 허송빈, 윤종명 대전시의회 의원, 성용순, 신은옥 동구의회 의원, 이나영 동구의회 의장, 오엠티(주) 오명탁 대표, 황인호 동구청장, 오관영, 황종성 동구의회 의원, 김경숙 도우리협동조합 대표, 박영순 동구의회 의원)
제막식 모습(사진 앞줄 왼쪽부터 ING산업㈜ 대표 허송빈, 윤종명 대전시의회 의원, 성용순, 신은옥 동구의회 의원, 이나영 동구의회 의장, 오엠티㈜ 오명탁 대표, 황인호 동구청장, 오관영, 황종성 동구의회 의원, 김경숙 도우리협동조합 대표, 박영순 동구의회 의원)

대전 동구는 28일 구청 1층 로비에서 동구를 대표하는 복지브랜드 천사의 손길 '온도탑 및 천사나무' 제막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천사의 손길 기부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며 천사의 손길을 대표하는 나눔냉장고, 띵동빨래방과 같은 사업들을 적극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천사의 손길 온도탑은 따뜻한 온정의 손길을 느낄 수 있는 모습으로 형상화됐으며, 천사나무는 ▲나눔냉장고 ▲띵동빨래방 ▲설렘쿠폰 ▲천사저금통 ▲두꺼비집수리 봉사단 등과 같은 천사의 손길 대표사업들이 나무 열매로 표현됐다.

온도탑에는 천사의 손길 역사를 대변하는 총 40억 2200만 원의 기부액과 올해 기부액인 현금 6억 3310만 원, 현물 3억 5880만 원이 빨간 체온으로 표시됐다.

이날 오엠티㈜와 ING산업㈜이 500만 원을 천사의 손길에 기탁해 천사기업과 나눔리더 인증을 받았으며, 보문장애인자립생활센터가 약 7700만 원 상당의 핸드폰 케이스를 전달했다.

이어 대전봉사체험교실과 대전지방보훈청이 600만 원 상당의 난방유를 기탁해 지역 내 국가유공자들이 올 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게 됐다.

제막식 모습
제막식 모습

황인호 동구청장은 “동구의 대표 복지브랜드 천사의 손길의 역사가 거대한 체온계와 나무로 형상화돼 구청 1층 로비에 상시 전시된다”며 “기부금액에 따라 올라가는 체온계를 보며 많은 분들이 소액기부에 동참하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