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991번 급행버스 배차시간 줄어든다
세종시, 991번 급행버스 배차시간 줄어든다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9.10.20 0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부터 30분 간격으로 단축…전면 저상버스로 운행

21일 세종시가 991번 급행버스의 배차시간을 기존 50분에서 30분으로 대폭 단축해 운행한다.
21일 세종시가 991번 급행버스의 배차시간을 기존 50분에서 30분으로 대폭 단축해 운행한다.

세종시가 오는 21일부터 991번 급행버스의 배차시간을 기존 50분에서 30분으로 대폭 단축해 운행한다.

991번은 소정면 대곡리를 기점으로 전의-전동-조치원-신도심 1∼3 생활권 등 세종시 최북단과 신도시까지 52㎞ 구간을 환승 없이 빠르게 연결하는 유일한 급행버스로, 시민만족도가 높은 노선 중 하나다.

시는 991번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지속적으로 배차시간 단축을 요청해 옴에 따라 운송업체인 세종교통과 버스 및 운전원 확보 등 준비과정을 통해 이번 단축 운행을 시행하게 됐다.

이에 따라 991번 버스는 21일부터 기존 22회 운행에서 33회로 증회 운행하며 운행시간은 새벽6시부터 밤 10시까지다.

991번은 배차시간 단축뿐만 아니라 전면 저상버스로 운영된다는 점에서 특히 주목할 만하다.

저상버스가 도입되면 어르신과 어린이, 임산부 등 교통약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버스를 이용할 수 있어 대중교통 서비스가 한층 향상되고 이용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태오 교통과장은 “앞으로도 버스 이용수요 등을 수시로 분석하고 불편사항들을 살펴 지속적으로 노선을 보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