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의회 의원들, 울진지역에서 태풍 피해 복구 봉사활동
계룡시의회 의원들, 울진지역에서 태풍 피해 복구 봉사활동
  • 이상진 기자
  • 승인 2019.10.17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춘엽 의장 등 소속의원 전원과 시의회사무과 직원들 적극 동참-

계룡시의회(의장 박춘엽) 의원들과 의회사무과 직원들이 지난 15일 강원도 울진군을 찾아 태풍 피해 복구 활동을 벌이는 한편, 울진군에 조속한 복구를 바라는 피해성금도 기탁했다.(사진=계룡시의회 제공)
계룡시의회(의장 박춘엽) 의원들과 의회사무과 직원들이 지난 15일 경북 울진군을 찾아 태풍 피해 복구 활동을 벌이는 한편, 조속한 복구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울진군에 피해성금도 기탁했다.(사진=계룡시의회 제공)

계룡시의회 박춘엽 의장을 비롯한 소속의원들이 태풍 '미탁'에 의해 큰 피해를 입은 경상북도 울진 지역을 찾아 자원봉사활동을 펼치면서 피해민들과 고통을 분담했다. 

이번 계룡시의원들의 자원봉사 활동에는 시의회 사무과 직원들도 적극 동참한 가운데 태풍 미탁으로 수해를 입은 울진군의 피해복구를 위하여 자발적으로 지원, 귀감이 됐다.

의원들과 사무과 직원들은 침수된 가옥을 찾아 가구 및 가전제품, 가재도구를 씻었다.

또 주택으로 밀려들어온 토사와 잔해물을 제거하는 한편 농경지내 부서진 건축 자재 제거, 비닐하우스 정비 등의 응급복구 작업을 펼쳤다.

계룡시의회 박춘엽 의장은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현장을 직접 보니 매우 안타깝다"고 빠른 복구를 기원했다.

강응규 부의장도 "실의에 빠른 수재민들이 하루빨리 다시 일어서서 정상적인 일상으로 복귀하셧으면 좋겠다"며 피해민들을 위로했다.

한편, 이번 현장 봉사활동에서 계룡시의회는 빠른 복구를 기원하는 마음으로 피해성금을 울진군에 기탁하는 등 피해 지역 주민들의 고통을 다소나마 덜어주는 게 적극 동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