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2020 충남체전 성공개최 준비 공식화
당진시, 2020 충남체전 성공개최 준비 공식화
  • 천기영 기자
  • 승인 2019.10.17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8일 당진문예의전당서 다짐대회 개최

2020 충청남도체육대회 엠블럼
2020 충청남도체육대회 엠블럼

사상 최초로 엘리트 체육과 생활체육을 통합해 열리는 2020 충청남도체육대회(이하 2020 충남체전)의 개최지 당진시가 대회 성공개최를 위한 준비를 공식화한다.

시에 따르면 오는 11월 8일 오후 4시 당진문예의전당 대공연장에서 2020 충남체전에서 사용될 상징물의 실제 모습을 공개하고, 성공개최를 기원하는 다짐대회를 당진시체육회 주관으로 개최한다.

다짐대회는 식전행사와 본행사에 이어 문화재단이 기획한 특별공연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메인행사인 본행사에서 상징물 공개와 결의문 낭독이 이어진다.

결의문에는 2006년 이후 14년 만에 당진에서 열리는 2020 충남체전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홍보와 자원봉사,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한다는 내용이 담길 예정이다.

한편 이번 다짐대회에 앞서 시와 시체육회는 2020 충남체전 개최지가 당진으로 확정된 이후 기본계획 수립과 준비위원 및 집행위원회 구성, 상징물 공모 등 사전준비에 매진해왔으며, 시는 7월 1일자 조직개편을 통해 통합체전준비단을 출범시켰다.

2020 충청남도체육대회 마스코트
2020 충청남도체육대회 마스코트

다짐대회에서 공개되는 상징물의 경우 지난 5월 17일부터 6월 18일까지 40일 동안 국민을 대상으로 공모 받아 심사위원회에서 최종 당선작을 결정했다.

구호는 ‘뭉쳐라! 당진에서, 피어라! 충남의 꿈!’이 선정됐으며, 엠블럼은 당진의 영문 이니셜 ‘D’를 디자인 모티브로 해 비상하듯 미래를 향해 도약하는 충남인과 당진인을 조화롭게 표현하고 3가지 컬러의 날갯짓을 통해 충남의 다양한 꿈을 펼친다는 의지를 담은 작품이 확정됐다.

마스코트는 충청남도 캐릭터인 충청이와 당진시의 시조인 학을 모티브로 체육대회 이미지에 맞게 재해석한 작품이 선정됐다.
내달 열리는 다짐대회에서는 마스코트와 엠블럼의 실제 모습을 공개하고, 설명도 함께 곁들여 각 상징물이 갖는 의미를 보다 입체적으로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당진시 관계자는 “다짐대회는 내년 6월 11일부터 14일까지 나흘 간 당진에서 열리는 2020 충남체전을 화합체전, 경제체전, 환경체전으로 개최하겠다는 의지를 대내외에 천명하는 자리”라며 “17만 시민과 함께 지속가능한 대회로 잘 준비해 역대 가장 성공적인 대회이자 앞으로 개최될 충남체전의 비전을 제시하는 체전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