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한 초등학교서 괴한 흉기 공격 신고…경찰 수사나서
세종시 한 초등학교서 괴한 흉기 공격 신고…경찰 수사나서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9.10.16 0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학교 내 폐쇄회로(CCTV) 외부인 침입 확인되지 않아 수사 애로
학교, 학부모들에게 사건 내용 알리고 학생 안전 신경쓰겠다 문자보내

세종경찰이 15일 세종시 한 초등학교에 흉기를 든 괴한이 침입해 학생을 공격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사실관계 파악에 나섰다.

그러나 학교 내 폐쇄회로(CCTV)는 외부인 침입이 확인되지 않고 있어 수사에 애로를 겪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50분께 한 초등학교에 괴한이 침입, 흉기를 휘둘러 학생 한 명이 다쳤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6학년 A군은 "건물 2층과 3층 사이 계단에서 괴한이 휘두른 흉기에 팔을 다쳤다"며 "괴한은 학교를 빠져나갔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학교측이 학부모들에게 보낸 문자.
학교측이 학부모들에게 보낸 문자.

수사에 나선 경찰은 A군이 공격을 당했다는 장소로 통하는 길목의 CCTV 녹화 영상을 확인했으나 괴한은 찍히지 않았다.

다만 문제의 장소를 직접 촬영하는 CCTV는 없었으며 A군은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뒤 귀가했다.

경찰 관계자는 "A군이 계속 괴한의 공격을 주장하고 있다"며 "A군과 부모를 상대로 경위를 조사하면서 CCTV 영상을 계속 분석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학교 측은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고 학부모들에게 사건 내용을 알리고 외부인의 학교출입을 철저히 제한하는 등 학생 안전에 더욱 신경을 쓰겠다는 내용의 문자메시지를 보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