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8:03 (월)
“산림복지서비스의 혁신을 주도하겠습니다”
“산림복지서비스의 혁신을 주도하겠습니다”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9.09.10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복지진흥원, 젊은 직원들로 뭉친 포이 챌린저스 출범

10일 대전 유성구 성북동 국립대전숲체원에서 열린 '포이 첼린저스(FoWI Challengers) 출범식'에서 젊은 직원으로 구성된 포이 첼린저스 구성원들이 혁신적인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을 다짐하고 있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제공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10일 젊은 직원들로 구성된 혁신 주니어보드(젊은 실무자들로 구성된 회의) ‘포이 챌린저스’를 출범하고 본격적인 경영혁신 활동에 나섰다.

포이 챌린저스는 1년 이상 재직 중인 4급(대리) 이하의 직원 16명으로 구성, 창의적인 아이디어 발굴을 비롯해 산림복지에 대한 저변확대와 대국민 서비스 혁신을 주도적으로 추진하고자 마련됐다.

이에 따라 포이 챌린저스는 10일 대전 유성구 성북동 국립대전숲체원에서 본격적인 활동의 시작을 알리는 킥오프(kick-off) 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서는 젊은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한 만큼 활동 방향과 목표, 세부적인 운영방법까지 직접 계획을 세우며 주도적인 혁신의지를 보였다.

특히 포이 챌린저스는 젊은 시각으로 산림복지서비스에 대한 현장감 있는 점검(모니터링)과 다양한 개선 아이디어를 발굴, 누구나 산림을 복지자원으로 누릴 수 있도록 포용적인 산림복지서비스와 국민의 편익 증진에 앞장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