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5 18:46 (일)
세종도시교통공사, 고용모범경영대상 '산업특화' 대상
세종도시교통공사, 고용모범경영대상 '산업특화' 대상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9.09.09 17:5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교통사관학교 등 모범적인 고용친화경영 인정받아

9일 세종도시교통공사가  ‘2019년 대한민국 고용친화 모범경영대상’시상식에서 산업특화부문 ‘대상’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9일 세종도시교통공사가 ‘2019년 대한민국 고용친화 모범경영대상’시상식에서 산업특화부문 ‘대상’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세종도시교통공사가 9일  ‘2019년 대한민국 고용친화 모범경영대상’시상식에서 사회적으로 모범적인 고용친화경영을 인정받아 산업특화부문 ‘대상’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모범경영대상은 ‘좋은 일자리 창출’이라는 국가적 정책에 맞추어 모범적인 고용친화경영을 하고 있는 기업과 기관을 선정해 시상하는 상으로 올해는 공기업, 공공기관 등 331개 기관을 대상으로 1, 2차 심사를 거쳐 부문별로 우수기관을 선정했다.

세종도시교통공사가 대상 수상 기업으로 선정된 배경에는 CEO의 강력한 리더십을 바탕으로 우수한 일자리 창출을 위한 다각적 노력을 통해 정부의 일자리정책 기조에 호흡을 함께하며 더 많고 더 좋은 일자리를 만들어낸 공로를 인정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교통공사는 신규 일자리 264개 창출, 100% 정규직 전환 등 일자리 질 개선에 앞장섰고, 양질의 승무사원 양성과 함께 원활한 고용연계를 이어가는 교통사관학교 운영, 읍면노선 운영을 통한 고용창출 등 양질의 일자리 확대를 통해 모범적인 고용친화경영을 인정받아 수상을 하게 됐다.

교통공사가 운영하는 교통사관학교는 1종 대형면허 소지 교육생을 대상으로 교통실무, 생활영어, 자기관리 등 소양교육을 실시함으로써 고품격의 운송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양질의 승무사원을 양성하는 시스템으로 지난해에는 71명의 수료생을 배출하고 67명을 취업시켜 94%의 취업률을 달성한 바 있다.

고칠진 세종도시교통공사장은 “좋은 일자리는 개인성장 뿐만 아니라 사회의 발전을 위한 근본이 되는 것”이라며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지속가능한 양질의 일자리 확대를 통해 고용친화 모범경영을 꾸준히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고찔찔이 2019-09-09 21:57:11
지랄을 한다! 세종시민 세금으로 이행과징금내고 변화사 사고....변호사비만 1억이지? 이행과징금 지금까지 2억들어갔지? 사무직은 급수있는 정규직이고 운전승무원은 무기계약직에 촉탁직으로 갈라놓고 토나온다. 저 면상보고 있자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