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8:03 (월)
대전시, 대덕산단 노후 오·폐수관 일제정비
대전시, 대덕산단 노후 오·폐수관 일제정비
  • 정인선 기자
  • 승인 2019.09.06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폐수 누수로 인한 지하수 오염 및 싱크홀 사고 예방

대전시청 전경.
대전시청 전경.

대전시가 대덕산업단지 지하수 오염, 배수불량, 싱크홀 사고 예방 등을 위해 노후 하수관로를 일제정비 한다.

6일 시에 따르면 대덕산업단지는 총면적 311만㎡로 1990년대 조성돼 하수관로가 노후된 상태다. 시는 2017년부터 하수관로 전체 37㎞를 정밀 조사했으며, 이달 불량 하수관로 2.45㎞에 대한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2021년까지 36억 원을 들여 정비할 계획이다.

하수관로가 노후되면 하수관 틈에 균열·천공이 생기면서 산업단지에서 발생하는 독성 폐수 누수로 지하수가 오염될 우려가 있다. 또 토사 유실로 땅이 꺼지는 도로함몰 사고가 나거나 관로가 막혀 배수불량으로 인근 공장에 침수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 

시는 이번 불량 하수관로 정비 외에 정밀조사 시 확인된 우수관에 오접된 오·폐수관로도 함께 정비해 안전하고 쾌적한 산업단지로 탈바꿈시킬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공사 진행으로 인한 주민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교통처리계획을 수립하고 사전에 공사 일정을 고지하겠다"고 말했다.

위치도. [제공=대전시]
위치도. [제공=대전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