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5 18:46 (일)
대전시, 공사대금 197억 원 추석 전 조기 지급
대전시, 공사대금 197억 원 추석 전 조기 지급
  • 정인선 기자
  • 승인 2019.08.30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관리본부, 197억 원 신속 집행

대전시청 전경.
대전시청 전경.

대전시 건설관리본부가 현재 진행되고 있는 모든 공사·용역·물품대금을 추석 전에 조기 지급한다.

30일 시에 따르면 기성 및 준공검사 기간을 14일에서 7일 이내로 단축하고, 대금지급 기간은 5일에서 3일 이내로 단축했다.

시는 연휴 전까지 선금 신청을 독려해 업체 자금조달에 어려움이 없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건설관리본부는 이번 추석 명절의 기성금, 선금 및 준공금 등 대금 지급액이 46건 197억 원에 이를 것으로 내다봤다.

시는 공사대금의 조속한 지급으로 지역 건설업체 자금난 해소와 건설 근로자 생활 안정 등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류택열 시 건설관리본부장은 "앞으로도 행정절차를 신속히 처리해 각종 사업 대금지급을 최대한 앞당길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공사대금의 조기 지급으로 임금 체불과 자금난 없는 훈훈한 명절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