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19 19:36 (월)
계룡시, '2020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적극 지원 나서
계룡시, '2020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적극 지원 나서
  • 이상진 기자
  • 승인 2019.08.1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스포 지원 신규사업 발굴...추진상황 점검, 추진-

계룡시청 전경
계룡시청 전경

계룡시가 2020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지원체제를 더욱 강화하고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엑스포를 통해 계룡시를 널리 알리고 도시발전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기 위해 행정안전, 도로교통, 문화관광, 지역경제 등 분야별 지원사업을 발굴․추진하며 다각적인 지원을 펼치고 있다.

지난 9일 구자열 부시장 주재로 열린 '제7차 엑스포 지원사업 추진상황 보고회'에서는 각 부서장 및 실무팀장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76개 지원사업(기존 46개, 신규 30개)에 대한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특히 이날 보고회에서는 새롭게 발굴된 30개 지원사업 계획과 추진상 미비점, 대안방안 등을 중점 토의했다.

또 충청남도 및 엑스포조직위원회와의 긴밀한 협조체제로 보다 면밀하게 엑스포 지원사업을 추진하는 것에 의견을 모았다.

시는 신규 발굴된 ▲음악‧예술‧체육분야의 전국 및 道 단위 대회 유치 ▲행사장 경사면 조경 연출, 국화꽃 배치 등 도시환경 개선 ▲국방도시 랜드마크 상징물 설치 ▲엑스포 홍보방안 확대 등의 지원사업은 내년도 시책, 행정사업 등과 연계해 집중 투자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기반시설 조성을 위해 역점 추진 중인 ▲엑스포 야외공연장 설치 ▲계룡 신도안~대전 세동간 광역도로 개설 ▲공군기상단~괴목정간 도로확장 등 주요 사업은 2020년 엑스포 개최 전까지 마무리 될 수 있도록 차질없이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구 부시장은 "엑스포를 계기로 市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도시브랜드 및 경쟁력을 향상시켜 외부 자본과 기업 유치, 일자리창출, 인구유입으로 이어지며 시민들이 엑스포 개최 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2020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는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유일한 분단국가인 대한민국에서 전 세계를 향해 전쟁 없는 평화의 메시지를 전달하게 된다.

특히 각 국의 독특한 軍 문화를 교류하는 소통의 장을 마련한다는 점에서 큰 주목을 받는 중이다.

'2020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는 'K-Military, 평화의 하모니'를 주제로 내년 9월 18일부터 10월 4일까지 계룡시 일원에서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