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8:03 (월)
대전 중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순항
대전 중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순항
  • 이영지
  • 승인 2019.07.23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촌동, 주민의견 수렴과 역량강화 교육
유천동, 최종선정을 위한 설계용역 등 막바지 절차

대전 중구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주민과의 소통과 협력으로 원활하게 추진중이라고 밝혔다.

구는 오는 2021년까지 ▲주민 공동문화․공동육아 공간 ▲맞춤패션 플랫폼․청년창업 인큐베이터 ▲역사․문화, 맞춤패션특화 거리 ▲중촌동 도시재생뉴딜사업 등을 달성하기 위해 주민 의견 수렴을 실시하고 있다. 

지난 5월 30일 중촌동 도시재생대학 수료식
지난 5월 30일 중촌동 도시재생대학 수료식

지난해 5월 현장지원센터가 개소한 이후 주민을 대상으로 한 도시재생대학 등 다양한 주민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또 매달 주민협의체 정기회의를 통한 주민의견을 수렴해 사업 추진에 반영하고 있다.

주민 역량강화 교육 모습
주민 역량강화 교육 모습

현재 지역 내 역사문화 자산을 활용한 설계 용역이 진행 중으로, 하반기에는 맞춤패션거리 특성 강화와 주민 문화․복지를 위한 추가 부지를 확보할 방침이다.

유천동 도시재생 사업은 대전시에서 지난 7월 실시한 도시재생위원회 결과를 바탕으로 수정․보완을 통해 이번 연말까지 2020년 도시재생 사업에 최종 선정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유천동 뉴딜사업은 유천동 303-10번지 일원에 2020년부터 2023년까지 4년간 약 200억원의 사업비로 ▲유천시장 활성화 ▲공영주차장 효율이용을 위한 환경개선 ▲특화거리 조성 ▲마을 문화자산 정비 ▲노인 창업지원공간 조성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