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의 숨겨진 명소 합강정을 아시나요?“
“금강의 숨겨진 명소 합강정을 아시나요?“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9.06.07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유역환경청, 합강정 일대서 7일부터 이틀간 생태체험놀이

금강유역환경청은 ‘금강의 숨겨진 명소(합강정) 생태탐방 놀이 과정(프로그램)’을 7일부터 이틀간 2차례에 걸쳐 진행한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세종보 개방 이후 금강의 자연성 회복 현장을 지역주민들과 함께 공유하기 위해 마련했다.

행사에는 사전에 신청 접수(5월 23일~6월 5일)를 받은 금강 인근 지역의 초·중학생, 학부모, 지역주민 등 100여 명(1회 50여명, 총 2회)이 참석할 예정이다.

행사 참가자들은 세종보에서 보 개방현장을 둘러보고, 상류의 합강정(금강과 미호천 합류부)까지 이동하면서 보 개방의 영향으로 회복된 금강의 자연성을 직접 현장에서 관찰하고 체험하는 시간을 갖는다.

특히, 전문 생태놀이해설사와 함께 합강정 구간에 형성된 모래톱(모래사장)으로 내려가서 야생동물의 발자국과 배설물을 찾아보는 등 생태특성을 알아본다.

이곳 일대에는 멸종위기 야생생물 Ⅰ급 수달 및 흰수마자, Ⅱ급 삵을 비롯해 오리, 왜가리, 고라니, 너구리 등의 야생동물들이 살고 있다.

또 모래사장 걷기, 씨름, 닭싸움, 수생식물을 이용한 풀피리 및 비눗방울 빨대 만들기 등 생태체험 놀이를 통해 금강의 소중함을 직접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자연생태학습 기회도 마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