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과학기술대, 식품조리계열 및 식품영양과 졸업작품전 
대전과학기술대, 식품조리계열 및 식품영양과 졸업작품전 
  • 지상현 기자
  • 승인 2019.06.04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과학기술대 식품조리계열 등 졸업작품전을 마련했다.
대전과학기술대 식품조리계열 등 졸업작품전을 마련했다.

대전과학기술대학교 식품조리계열과 식품영양과 학생들의 졸업작품전이 4일 동방관 1층 로비에서 진행됐다. 

15회째를 맞는 이번 작품전은 식품조리계열은 푸드닥터(Food Doctor, 몸을 치유하는 음식)란  주제로, 식품영양과는 통일시대를 준비하기 위해 남북 지역 음식을 재해석해 단체급식식단으로 각각 표현했다.

지난달 열린 ‘2019 대한민국 국제요리&제과 경연대회’에서 최우수상 및 금상을 수상하는 등 조리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대전과기대 식품조리계열은 ​2017년부터 푸드 닥터를 주제로 졸업전시하고 학생들의 작품으로 책자를 발행하고 있다.

박인수 교수(식품조리계열 부장)는 “현대인이 앓고 있는 병 대부분이 지나친 육식과 폭식 등 잘못된 식습관에서 비롯된 것”이라며 “앞으로 조리사의 역할은 맛있는 음식을 만드는 것에서 몸을 치유하는 음식을 만드는 것으로의 전환이 중요하기 때문에 미래의 조리사는 채식중심의 푸드닥터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