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카이스트 문지캠퍼스 입주 업체서 폭발 사고
대전 카이스트 문지캠퍼스 입주 업체서 폭발 사고
  • 정인선 기자
  • 승인 2019.05.24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새벽 1시 41분께 카이스트 문지캠퍼스 행정동 건물 4층에 입주한 한 업체 사무실에서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제공=대전소방본부]

24일 오전 1시 41분께 대전 유성구 한국과학기술원(KAIST) 문지캠퍼스 행정동 건물 4층에 입주한 한 업체 사무실에서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출동한 119에 의해 24분 만에 진화됐으며, 화재로 사무실 내부 50㎡(약 15평)가 불에 탔다.

이 사고로 인명 피해는 없었으며, 화재를 진압하던 소방관 2명이 손에 화상을 입어 치료를 받았다.

같은 건물에 있던 다른 회사 직원이 신고했으며, 불이 난 사무실은 무인기를 개발하는 업체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무인기에 장착된 전기 배터리가 폭발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 규명을 위해 오전 9시부터 현장 감식을 벌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