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19 11:29 (화)
대세남 박항서 감독과 두터운 친분 신명에스컴퍼니 송재명 대표
대세남 박항서 감독과 두터운 친분 신명에스컴퍼니 송재명 대표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8.12.28 15:26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테이프 위드테이프 유통…대전지역 기업 화제

대전 유성구 복용동 소재 신명에스컴퍼니 송재명 대표가 박항서 베트남 축구 대표팀 감독과 베트남 음식점에서 식사를 하기 전에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대전 유성구 복용동에 소재한 신명에스컴퍼니 송재명 대표와 베트남 축구의 신화를 이끌어 영웅이란 호칭을 받고 있는 박항서 감독과의 두터운 친분이 지역에서 화제다.
 
스포츠테이프 위드테이프 업체를 운영하는 송 대표는 국군체육부대 인사과장으로 복무하던 상주 상무 지휘봉을 잡은 박 감독과 인연을 맺었고, 나란히 상무를 떠난 이후에도 두터운 친분을 쌓았다.

송 대표는 학군 37기로 임관한 후 전후방 각지에서 군 생활을 하던 중 2010년 국군체육부대 인사과장으로 발령을 받아 박 감독과 연을 맺게 됐다.

일반적으로 현역군인과 계약직 감독과의 관계는 업무적인 관계일 수 밖에 없었으나, 송 대표는 박 감독이 부대환경에 빨리 적응해 팀을 정상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박 감독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지휘관에게 신속히 보고하고 조치를 받아 상주 상무팀을 안정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조력자의 역할을 하면서  부대적응을 도와주었다.

송 대표는 전역 후에도 박 감독과 인연을 돈독하게 쌓았다.        

박 감독이 2018년 AFC-U23 챔피언십 대회를 준비하면서 송 대표에게 스포츠테이프 후원을 요청했다.

베트남에서 사용하고 있는 스포츠테이프가 기능을 제대로 발휘하지 못해 경기력에 영향을 미치지 못했기 때문이다.

지난 2017년 창원시청 감독시절에도 송 대표의 스포츠테이프를 후원받아 사용했던 적이 있었던 박 감독의 입장에선 부상예방과 선수들의 경기지속력을 위해선 필요할 수밖에 없었던 상황이었다.

송 대표는 박 감독을 위해 AFC U-23 챔피언십과 AG, 스즈키컵까지 흔쾌히 후원했다.

송 대표는 “박 감독과 베트남 축구대표팀 팀 닥터로부터 감사의 메시지를 받으면서 보람을 느끼고 있다”며 “박 감독의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이 베트남 축구의 새로운 역사를 쓸 수 있도록 보이지 않는 보탬이 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기광 2018-12-29 21:19:57
박항서감독이 대전시티즌 감독 온다는 이야기가 있었는데, 진짜왔으면 좋겠다. ㅋㅋ

김종식 2018-12-29 08:31:26
대한민국의 영웅 박항서감독의 절친이 대전에 있었다니 이사람을 베트남 주재원으로 보냅시다.

남기호 2018-12-29 08:19:22
박항서감독 가즈아~~~ 아시안컵 8강, 송대표 베트남으로 가즈아~~~

월드컵 2018-12-29 06:56:13
박항서감독이 까칠한 사람이라고 소문났는데, 역시 이유가 있었군. 아시안컵도 응원하자

김미선 2018-12-29 00:16:45
박항서감독님이 베트남의 영웅이라면, 송재명사장은 대전시의 자랑이군요. 멋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