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2 18:41 (월)
충남교육청이 내세운 올해 10대 성과는?
충남교육청이 내세운 올해 10대 성과는?
  • 이정석 기자
  • 승인 2018.12.24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최초 3대 무상교육 선포, 학생건강 관리 전국 1위 등
김지철 “2018년은 행복과 혁신의 한 해”

충남교육청은 24일 전국최초 3대 무상교육 실시 확정 등 올해 10대 성과를 발표했다. 김지철 교육감은  “올해는 행복과 혁신의 한 해”라고 자평했다.
충남교육청은 24일 전국최초 3대 무상교육 실시 확정 등 올해 10대 성과를 발표했다. 김지철 교육감은 “올해는 행복과 혁신의 한 해”라고 자평했다.

충남교육청이 올해 10대 성과를 발표했다.

도교육청은 24일 ▲전국 최초 3대 무상교육 실시 확정 ▲2년 연속 공공기관 브랜드 대상 ▲지방교육재정 평가 최우수, 감사원 자체감사 활동 1위 ▲교육감 공약 평가 최고등급(SA등급) ▲모든 교실 공기 청정기, 학생행복지수 1위, 학교건강관리 수준 1위 ▲혁신학교 전체학교의 10%로 확대 ▲인문학교육 강화 ▲행복교육지구 확대 ▲방송통신 중학교 신설 개교 ▲어린이 통학버스 하차 안전벨과 책상 앞가리개 설치로 여학생 인권보호 등을 올해의 10대 주요성과로 발표했다.

도교육청은 올해 김지철 교육감의 재선을 토대로 전국최초로 고등학교 무상교육을 도입하고 혁신학교를 확대하는 등 교육공공성 강화에 주력했다.

또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에도 힘썼다. 전국 최초로 모든 교실에 공기 청정기를 설치하고, 전체 어린이 통학차량 하차확인 안전장치 설치, 초‧중‧고 책상 전체에 앞가리개를 설치해 학생건강과 인권을 강화했다.  

이런 정책은 지난해 국무총리실 산하 한국청소년정책 연구원에서 발표한 학생행복지수 1위에 이어 올해는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한국건강학회, 한국소비자연맹이 공동으로 진행한 학생건강관리체계 대국민 조사에서도 전국 1위의 성과를 거뒀다. 

특히 혁신학교를 74개교까지 늘리면서 전체 10% 수준으로 확대하고, 컴퓨팅 사고능력을 키우는 참학력 신장. 창의 융합형 인문학 기행, 학생 문학상 제정 등 인문학 교육 강화에도 힘을 기울였다.

아울러 지난 2016년 3개로 시작한 충남행복교육지구를 10개 시군으로 확대하며 마을교육공동체 기반을 확충했고, 천안에 방송통신중학교를 개교해 만학도들의 호평을 받았다. 내년에는 홍성에도 개교를 앞두고 있다.

김지철 교육감은 “그동안의 성과는 충남교육청이 참학력 신장과 진로진학교육 강화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기위해 부단히 노력한 결과”라고 평가하고 “앞으로도 학생중심 충남교육을 위해 더욱 분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