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택시 파업…퇴근길 큰 불편 없을 듯
세종 택시 파업…퇴근길 큰 불편 없을 듯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8.12.20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전국 택시업계가  '카카오 카풀'에 반대하는 상경 투쟁을 벌이면서 세종지역에서 개인·법인택시도 파업에 동참했다.
20일 전국 택시업계가 '카카오 카풀'에 반대하는 상경 투쟁을 벌이면서 세종지역에서 개인·법인택시도 파업에 동참했다.

택시파업과 관련 세종시 출 퇴근길 큰 불편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전국 택시업계가 20일 '카카오 카풀'에 반대하는 상경 투쟁을 벌이면서 세종지역에서 개인·법인택시도 파업에 동참했다.

세종시에 따르면 이날 지역 내 등록된 개인택시 190대와 법인택시 30대가 파업에 참여했다. 

시민들은 불편을 겪기는 했지만 큰 동요는 없었다.

당초 개인·법인택시 346여대가 운행을 중단하기로 했으나 퇴근 시간에는 법인택시 100여대가 운행을 재개한다.

시는 택시 운행중단에 따른 마을택시와 장애인콜택시 등을 정상 또는 확대 운행하고 있다.

또 일부 버스(990·900번)의 막차시간을 연장하고 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증차해 시민불편을 최소화했다.

시 관계자는 택시 운행중단으로 많은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시민들의 대중교통수단을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출근길에 큰 불편은 없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