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7 18:09 (월)
대전대 둔산한방병원 한방비만학회 강연 진행
대전대 둔산한방병원 한방비만학회 강연 진행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8.12.06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대학교 둔산한방병원은 2일 SETEC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한방비만학회 연수강좌에 참가,  손창규 교수가‘지방간질환과 체중조절’이란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대전대학교 둔산한방병원은 2일 SETEC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한방비만학회 연수강좌에 참가,
동서암센터 손창규 교수가 ‘지방간질환과 체중조절’이란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대전대 둔산한방병원은 2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SETEC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한방비만학회 연수강좌에 참가해 강연을 펼쳤다.

이번 강연은 한방비만학회 회원을 대상으로 여성의학비만센터 유정은 교수가 ‘여성 갱년기와 비만’, 동서암센터 손창규 교수가 ‘지방간질환의 치료와 체중조절’이란 주제로 각각 강의했다. 

유정은 교수는 “갱년기에는 지방의 축적에 변화가 생겨 복부비만의 발생률이 높아지고, 복부에 약침, 온열요법 등의 시술을 통해 복부비만을 개선할 수 있다”며 “갱년기에는 무리한 체중감량은 삼가야 하며, 필요시 단기 절식요법 시행과 만성 갱년기장애인 고지혈증을 예방하기 위한 실험연구에서 우수한 지질개선 효과를 보인 당귀작약산, 팔미원 등의 처방을 복용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밝혔다.

여성의학비만센터 유정은 교수
여성의학비만센터 유정은 교수

손창규 교수는 “현대에는 고열량 식이, 운동부족 등으로 유발되는 지방간염이 간질환 중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현재까지의 연구에 따르면 어떤 약보다도 체중감량, 비만의 개선이 지방간 치료에 도움이 된다”며 “청간플러스를 개발해 3상 임상시험을 마치고 간섬유화 억제, 간대사 개선에 환자 진료에 처방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