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22 08:21 (월)
KAIST 국제 인공지능(AI) 기술 워크숍 개최
KAIST 국제 인공지능(AI) 기술 워크숍 개최
  • 이지수 기자
  • 승인 2018.08.09 16:4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적으로 저명한 인공지능 전문가를 초빙 강연 토론회 개최

KAIST가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KAIST 대전 본원 학술문화관(E9) 정근모홀에서‘KAIST 국제 인공지능(AI) 기술 워크숍’을 개최한다.

공과대학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워크숍에서는 세계적으로 저명한 AI 전문가를 초빙하여 기조연설, 단기 집중강좌, 패널 토론 등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AI의 기술적 이해와 알고리즘 개발 방법, 미래의 AI 기술 전망 등을 다룰 예정이다.

스위스의 로봇 시뮬레이터 제작 업체인 사이버보틱스(Cyberbotics)의 대표 올리버 미첼(Olivier Michel)은 ‘AI 시뮬레이션 벤치마크와 경기 운영 툴’을 주제로 기조연설에 나선다. 미국 퍼듀대학 컴퓨터정보기술학과의 에릭 맷슨(Eric T. Matson) 교수는 ‘AI 기술을 적용한 자율주행차량 운행의 위험 요소 해결 방안’에 대하여 강연한다.

단기 집중강좌로는 KAIST 전기및전자공학부 정세영 교수의 ‘심화 강화학습에 대하여’와 KAIST 전산학부 황성주 교수의 ‘딥러닝을 통한 실시간 스포츠 해설의 생성 방법’이 개설됐다. 각 강좌 당 두 시간동안 진행되며 AI 알고리즘 개발 방법과 차후 AI 경기에 참가하는데 도움이 되는 내용을 전달한다.

또한, KAIST 전기및전자공학과 정세영 교수의 ‘샘플의 효율적 심화 강화학습’과 KAIST 바이오및뇌공학과 이상완 교수의 ‘뇌에 영감화된 AI; 로봇 뇌의 공학구조에 대하여’가 플래그쉽 강좌로 열린다.

KAIST 전기및전자공학부 유창동 교수가 진행하는 패널 토론에서는 ‘인공지능과 함께하는 엔터테인먼트’를 주제로 미국 스위스 대만 터키 한국 등 AI 분야의 대표적 전문가들이 패널리스트로 참가해 인공지능을 활용한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현황과 전망에 대하여 토론할 예정이다.

또한, KAIST는 8월 20일부터 22일까지 ‘AI 월드컵 2018’을 개최한다. 세계 최초로 열리는 제1회 국제 인공지능 축구대회로 ▲AI 축구 ▲AI 경기해설 ▲AI 기자 등 총 3개 종목으로 구별하여 진행된다.

토너먼트 형식으로 치러지는 AI 축구는 미국, 캐나다, 대만, 프랑스, 이란, 인도 등 해외팀과 KAIST, 서울대, AI 산업체 연구원 등 국내팀이 참여해 승부를 펼친다. 본선 경기부터 치러지며 8월 22일(수)에 개최될 준결승, 결승전은 일반인 및 청소년에게도 공개할 예정이다.

AI 축구 최종 우승팀에게는 상금으로 미화 10,000불, 준우승팀과 3위팀에게는 각각 5,000불과 2,000불이 지급된다.

KAIST 공과대학 김종환 학장은 “미래 산업을 선도하는 AI 기술은 과거 알파고와 이세돌의 대국 같은 인간 대 기계의 대결을 넘어섰다”며 “이번 AI 기술 워크숍 및 AI 월드컵을 통해 창의적이면서 실험적이고 도전적인 방식으로 학습된 정밀한 알고리즘 기술을 소개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특허관련 중요행사 2018-08-10 10:56:25
IT나 과학뉴스 보면 요즘 인공지능 - AI, 자율주행자동차 , 증강현실 - VR 등 신기술 개발에 기업들이 적극적으로 나서는 모습입니다. 일본에 IPFC가 있고 중국에도 BIP Forum, 한국에도 국제특허정보박람회 PATINEX 2018가 9월에 열리던데, 관심있는 분들 한 번 가보세요. 특허관련 유익한 정보도 얻고, 유관 산업체 관련자들과 이야기 나누면서 기술개발, IP Start Up 등 전시부스 돌면서 좋은 기회가 될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아직 한국은 특허에 관해 많이 미흡한 부분이 많지만, 특허 및 기술 강국으로 성장했으면 좋겠네요. 한국에선 거의 유일하게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특허정보원이 주관하는 행사라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