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서울대, 10년 연속 글로벌 무역전문가 양성사업 선정
남서울대, 10년 연속 글로벌 무역전문가 양성사업 선정
  • 윤원중 기자
  • 승인 2018.02.21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남아시아 개척을 위한 GTEP 12기 기본교육 시작

남서울대학교가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무역협회가 주관하는 ‘지역특화 청년무역전문가 양성사업(이하 GTEP)’에 10년 연속 선정됐다.

남서울대는 이번 사업 선정으로 지난 10년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오는 2021년까지 GTEP 대상 지역을 중화권 시장에서 벗어나 동남아까지 지역을 넓혀 중소기업의 수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GTEP사업단은 지난 19일부터 26일까지 ‘GTEP 12기 기본교육’을 시작한다. 이번 기본교육은 50시간의 교육과정으로 무역이론, 수출입시뮬레이션실습, FTA관세 등 각 사업단별 100% 맞춤형 교육을 실시한다.
 
지난 1월 선발된 총 30명의 GTEP 12기 요원들은 GTEP 교육과정(15개월)의 성공적인 이수를 위한 체계적인 오리엔테이션 시스템을 구축하고, 무역실무, 외국어, 해외마케팅 능력 등을 갖추게 된다.
 
그동안 290명의 글로벌무역전문가를 배출한 남서울대 GTEP사업단은 지난 2013년에는 수출마케팅 75만 달러를 달성했으며 2017년 7월에는 중국 하얼빈에서 열린 ‘하얼빈 수입상품 박람회’에 참여하여 약 5만달러 규모의 계약을 성사시킨 바 있다.
 
현재는 약 40여개의 중소기업과 산학협력을 체결하여 기업의 수출활동을 활발히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