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세종시 백서인 박사, 민태원군 대한민국 인재상 수상

‘2017 대한민국 인재상’시상식서...교육부장관상과 상금 받아

김형중2017.11.30 15:52:15

▲과학기술정책연구원 백서인 박사


세종시(시장 이춘희)는 30일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인재상’시상식에서 백서인 박사(과학기술정책연구원)와 민태원 학생(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백서인 박사는 전국에서 선발된 청년일반 부문 10명 중 1명으로 선정돼 교육부장관상과 상금 250만원을 받았다.

과학기술정책연구원으로 재직 중인 백 박사는 ▲한중 기계 산업 ▲자동차 산업 ▲엔터테인먼트 산업 ▲조선 산업 ▲중소기업 및 창업 관련 등 14편의 등재학술지논문이 게재되었고,‘미래 한국 아이디어 공모전’논문부분 대상(기획재정부장관상),‘환경 산업·기술동향보고서 경진대회’최우수상(환경부장관상) 등 다수의 수상 경력이 있다.
 
백 박사는“4차 산업혁명에 대해 연구하고, 효과적인 정책방안을 제시할 수 있는 연구자가 되어 동북아 공동번영의 중심축으로 유라시안 네트워크를 실현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 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민태원군은 전국에서 선발된 50명 중 고교부문 1인에 선정돼 교육부장관상과 상금 200만원을 받는다. 민군은전국학생통계활용대회 고등부 대상(교육부장관상), 2015 STEAM R&E 페스티벌 최우수상(교육부장관상) 등의 수상 경력을 가지고 있다.

▲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 3학년 민태원군

민 군은“경제학과 통계학, 인공지능 분야를 아우르는 연구자가 되어 남북간 경제협력에 기여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대한민국 인재상은 교육부가 주최하고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주관하여 미래 국가의 주축으로 성장할 인재를 발굴하기 위한 것으로  대한민국 국적을 가진 만 15세 이상 29세 이하인 청년 중 고등학생 50명, 대학생 40명, 청년일반인 10명 등 총 100명의 인재를 선발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