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옛 충남도청 리모델링 논란, 송구”
허태정 “옛 충남도청 리모델링 논란, 송구”
  • 김재중 기자
  • 승인 2021.02.23 13:46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당과장 사표 제출했지만, 진상규명 후 책임 물을 것” 
향나무 훼손서 출발한 논란, 시민공동체 업무 ‘흔들’ 
시 안팎 “도청사 활용 등 전화위복 계기 만들어야” 

23일 오전 시정브리핑 중인 허태정 대전시장.

허태정 대전시장이 옛 충남도청사 리모델링 과정에 불거진 향나무 훼손 등 논란에 대해 공식적으로 사과하고 진상규명을 약속했다. 사의를 표명한 담당 과장을 포함한 관련자 등에 대해 엄중하게 조사하고 명확하게 책임을 묻겠다고도 강조했다. 

허 시장은 23일 오전 시정브리핑에 앞서 최근 논란이 된 옛 충남도청 리모델링 사업과 관련 “시민 여러분께 실망과 걱정을 끼쳐드려 시장으로서 매우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행정절차상 미숙함 등에 대해 문제가 있으면 철저한 진상조사를 통해 시민께 바로 알리고, 조사 결과 나온 문제점에 대해 엄중한 책임을 묻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이번 논란의 핵심 책임자인 강영희 대전시 지역공동체과장은 22일 인사권자인 허태정 시장에게 사의를 표명한 바 있다. 옛 충남도청 의회동 등 부속건물을 시민소통협력공간으로 조성하면서 졸속으로 향나무 등을 훼손했다는 보도가 시작된 지 일주일만의 일이다. 

시민단체 출신으로 대전시 공동체 업무를 이끌어 왔던 강 과장이 행정미숙에 대한 책임을 지고 물러나는 것으로 논란이 일단락되는 모양새지만, 허 시장은 여기에 그치지 않고 철저하게 진상을 규명하겠다고 약속했다. 

허 시장은 “과장 본인이 도의적 책임으로 사표를 제출한 것으로 안다”며 “(이와 별개로) 감사위원회를 통해 신속하고 투명하게 조사를 진행하고, 추가 인력을 투입해서라도 진상을 규명하도록 하겠다. 그 결과에 따라 책임질 일에 대해 명확하게 책임을 묻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논란이 된 소통협력공간 조성사업 전결권을 행사했던 이성규 신임 감사위원장은 감사업무에서 배제하고, 감사업무 경력직원 3명 정도를 추가로 투입해 감사업무의 공정성을 기하겠다는 것이 허 시장의 복안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영희 과장의 사표수리는 수사기관이 수사개시 여부를 판단할 때까지 미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국민의힘 대전시당이 강 과장을 비롯해 담당 국장과 허태정 시장까지 엄중하게 수사해 달라며 검찰에 고발장을 접수하면서 이번 사안이 수사와 기소로 이어질 지도 관심사다. 물론 정치적 의도의 고발사건이 형사사건까지 번질 가능성은 희박하다는 게 중론이다. 

강 과장 중도낙마로 대전시가 추진했던 옛 충남도청 소통협력공간 조성사업 등 시민공동체 사업도 차질이 예상된다. 대전시 안팎에서는 “이번 논란이 전화위복의 기회가 될 것”이라는 의미부여도 함께 나오고 있다. 

시 고위 관계자는 “옛 충남도청 공간활용과 관련해 충남도와 대전시, 문화체육관광부 등이 서로 다른 생각으로 다르게 접근해 왔던 것이 사실”이라며 “향나무 훼손사건 때문에 충남도청 공간활용에 대한 시민 관심이 높아졌으니, 이번 기회에 중론을 모으고 정치적 해법까지 제시할 수 있는 중요한 전기를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대전시는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으로 지난해 옛 충남도청사 의회동과 무기고동, 선관위동, 우체국동 등 부속건물을 소통협력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한 리모델링 공사에 나선 바 있다. 이 과정에서 옛 충남도청 소유주인 충청남도와 문화체육관광부 등과 행정협의 없이 무단으로 도청 내 향나무 등을 훼손해 충남도가 공사중지를 명령하는 등 논란이 불거졌다. 

외형상 향나무 훼손 사건이지만, 이면을 보면 대전시 시민공동체 사업에 특정 시민단체 입김이 과도하게 작용해 왔으며, 행정절차가 생략된 채 졸속으로 사업이 추진된 정황이 속속 드러나면서 작은 논란이 큰 이슈로 번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지름길 2021-02-26 15:01:48
대전시에 외부 출신들이 너무나 많은것 같네요~ 도서관에서 공부하지 말고 정치에 줄서는게 더 빠르겠어!!!

궁금 2021-02-26 14:58:44
무슨 시민단체 출신이기에 서기관으로 들어 올 수 있는지 궁금하네요~~~

한심 2021-02-23 18:44:41
여러 곳에서 미숙함이 드러나네요.
이래서 선출직의 한계가~~

허리초 2021-02-23 14:50:03
쯧쯧, 뭐 하나 딱 부러지게 잘 하는게 전혀 없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