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하나시티즌 미드필더 구본상, 13일 결혼 골인
대전하나시티즌 미드필더 구본상, 13일 결혼 골인
  • 지상현 기자
  • 승인 2020.12.09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본상 선수 커플.
구본상 선수 커플.

대전하나시티즌 미드필더 구본상은 13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청담 드레스가든에서 신부 김보경양과 결혼식을 올린다.

2012년 인천유나이티드에서 프로에 데뷔한 구본상은 울산현대(2015~2016), FC안양(2019)을 거쳐 올 시즌 대전에 입단했으며 K리그 통산 168경기 출장 기록을 가지고 있다.

구본상과 예비신부는 지인의 소개로 만나 약 2년의 연애 끝에 평생의 반려자로 함께하게 됐다.

구본상은 "예비 신부를 만나면서 축구에 더욱 집중할 수 있게 됐고 부상으로 힘든 시기에도 옆에서 힘이 되어 준 사람"이라며 "좋을 때나 슬플 때 가장 먼저 생각나는 사람이라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이라는 행복한 결실을 맺게 되어 매우 기쁘다"면서 "이제는 한 가정의 가장으로 더욱 책임감을 가지고 아내와 가족을 위해 열심히, 행복하게 살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