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코로나19 대응, 외식업소 앞장
천안시 코로나19 대응, 외식업소 앞장
  • 윤원중 기자
  • 승인 2020.12.03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와 천안시외식업지부, 코로나19 거리두기 캠페인 펼쳐

천안시와 (사)한국외식업중앙회 천안시지부가 지난 2일 고위험 밀집지역에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천안시와 (사)한국외식업중앙회 천안시지부(지부장 이홍기)가 지난 2일 고위험 밀집지역에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은 수학능력시험 전날 젊은 층들이 많이 모일 것이 예상되는 식당, 호프, 카페, 먹자골목 등이 많은 두정동, 불당동, 신부동, 청당동, 쌍용동 지역에서 실시됐다.

캠페인 참가자들은 개별 식당을 일일이 방문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상향에 따른 방역수칙 홍보와 한 칸 띄어 앉기, 전자출입명부 작성, 주기적 환기, 종사자 마스크 상시 착용 등을 당부했다.

손님들에게도 식사 시간외에는 대화중에도 마스크를 착용해 줄 것을 홍보하고 KF마스크 1만여장도 배부했다.

또 수학능력시험이 끝난 뒤에도 청소년의 사회안전망 확보를 위해 젊은 층이 많이 모일 것이 예상되는 호프, 카페를 대상으로는 철저한 신분확인을 통해 청소년에게 주류를 제공하는 일이 없도록 엄중 계도했다.

천안시 외식업지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전 외식업소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코로나19 종식만이 우리의 희망이기 때문에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동참에 앞장서기로 했다”며, “코로나19가 빨리 종식돼 시민들이 마음 놓고 외식업소를 방문하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