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2020년 공유재산 실태조사 완료
대전 중구, 2020년 공유재산 실태조사 완료
  • 강미애
  • 승인 2020.11.18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지 4067필지 면적 224만 1000㎡ 조사...효율적인 재산관리 도모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공유재산의 투명하고 체계적인 관리를 위한 2020년 공유재산 실태조사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중구는 총 4067필지 224만 1000㎡를 대상으로 공유재산 관리대장과 토지대장 및 등기부등본 등 관련 자료를 대조한 후 조사대상을 선정해 필지별 현장조사를 실시했다. 특히, 사용목적 외 이용, 불법시설물 설치 및 전대 등 위법사항에 대해 집중 조사했다.

그 결과 이용현황에 따라 ▲합병 및 지목변경 처리 69필지 1만 2172㎡ ▲보존부적합 재산 매각 17필지 4억 8460여만 원 ▲구민에게 대부 211필지 2만 2313㎡ 등 다각적인 활용방안을 검토해 효율적인 재산관리를 도모했다.

박용갑 청장은 “앞으로도 공유재산 실태조사로 무단점유자에 대한 변상금을 부과하고, 미 관리 재산을 발굴하는 등 공유재산을 공정하고 효율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