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의회 교육위 "공립유치원 대부분 정원 미달, 대책 마련해야"
대전시의회 교육위 "공립유치원 대부분 정원 미달, 대책 마련해야"
  • 이미선 기자
  • 승인 2020.11.13 17:03
  • 댓글 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ㅎㄱ 2020-12-17 19:28:31
탁상공론. 지금 유아교육 현장에선 한 학급 당 초중고생 학급 인원 수만큼 보고 있는데 이게 정말 맞다고 보십니까? 이번에 하늘나라로 떠난 슈퍼히어로를 보시고도 교사대 아동비율 낮춰서 분포시킬 생각은 안하고 통폐합을 논하시다니 참.. 그자리 내려오셔야 할 듯 싶네요. 세태를 파악하시는 감이 없으십니다.

ㅌㅋㅋ 2020-11-15 13:22:43
수치가 아닌 현장을직접 보고이야기 하시는거 맞죠,,,?^^,,,
교사 대 유아비율이 낮아져야 교육의 질이 높아지지
통폐합하면 높아지나요,,,?ㅌㅋㅋㅋㅋㅋㅋㅋ

유아 2020-11-14 22:18:23
네?? 정원미달이 그렇게 많나요??? 대박..
근데 개선하려는 노력은 안하고.. 통폐합을 한다... 참...

행복하자 2020-11-14 14:22:01
교사대유아비율을 조정래야합니다. 학급징 유아정원아 초등보다 많아요. 놀이중심 유아중심 수업아 이루어질수없는 환경입니다

소나무 2020-11-14 12:40:07
유아수가 줄고 있는 것은 사실입니다.
대책을 마련해야 합니다.
공립유치원 중 원아모집이 잘되는곳은 경쟁이 치열합니다. 격차를 해결하려면 소규모 유치원은 통합하고 차량지원해야하죠.
교사 수는 더 늘려야합니다.
만5세반 학급당 유아수가 26명,
1학년보다 더 많은 수의 유아들 속에
개정누리과정ㅡ질적인 놀이중심 교육을 할 수 있을까요? 학급당 유아 수를 줄여야합니다.